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고현장] 해저 송유관 파열, 유출된 원유에 불…‘대재앙 수준’
입력 2018.04.06 (16:56) 수정 2018.04.06 (20:19) Go!현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푸른빛을 자랑하던 인도네시아 보르네오 섬 바다가 검은 기름으로 뒤덮였습니다.

바다가 기름 범벅이 되기 시작한 것은 지난 31일. 섬 인근 해저 송유관이 파손돼 원유가 대량으로 유출되면서 주변 해역 130㎢가 오염됐습니다.

해수면 위로 떠오른 기름에 불이 붙으면서 화재가 발생했고, 이 과정에서 최소 5명이 숨진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인근 도시의 주민 1300명은 유독가스를 들이마시면서 고통을 호소하고 있습니다.

해양 생태계의 피해도 커지고 있는 가운데 사고 해역엔 비상사태가 선포됐습니다.

화면으로 만나보시죠.
  • [고현장] 해저 송유관 파열, 유출된 원유에 불…‘대재앙 수준’
    • 입력 2018-04-06 16:56:56
    • 수정2018-04-06 20:19:20
    Go!현장
푸른빛을 자랑하던 인도네시아 보르네오 섬 바다가 검은 기름으로 뒤덮였습니다.

바다가 기름 범벅이 되기 시작한 것은 지난 31일. 섬 인근 해저 송유관이 파손돼 원유가 대량으로 유출되면서 주변 해역 130㎢가 오염됐습니다.

해수면 위로 떠오른 기름에 불이 붙으면서 화재가 발생했고, 이 과정에서 최소 5명이 숨진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인근 도시의 주민 1300명은 유독가스를 들이마시면서 고통을 호소하고 있습니다.

해양 생태계의 피해도 커지고 있는 가운데 사고 해역엔 비상사태가 선포됐습니다.

화면으로 만나보시죠.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