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K스타] “나 유명해진 거니?”…윌리엄, 싱가포르 잡지 표지 장식
입력 2018.04.06 (17:30) 수정 2018.04.06 (20:30) K-STAR
호주 출신 방송인 샘 해밍턴의 아들 윌리엄 해밍턴이 싱가포르 주간 잡지의 표지를 장식했다.

6일 싱가포르 주간 잡지 '优1周(요우이조우) U-Weekly'는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윌리엄 해밍턴과 샘 해밍턴의 사진을 공개하며, 4월호 발간 소식을 알렸다.

출처 : ‘优1周 U-Weekly’ 공식 페이스북출처 : ‘优1周 U-Weekly’ 공식 페이스북

해당 매체는 페이스북을 통해 "이번 표지 인물은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중인 샘과 윌리엄 해밍턴"이라며, 두 사람이 출연 중인 KBS 2TV 예능프로그램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프로그램을 언급했다. 싱가포르 현지에서 해당 프로그램이 인기를 끌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优1周(요우이조우) U-Weekly'는 Singapore Press Holdings(SPH) 미디어 그룹에서 매주 발행하는 연예 잡지로 그동안 배우 이민호, 박보검, 이제훈, 박해진, 류준열 등 한류 스타가 이 잡지의 표지 모델로 나왔다.

같은 날 윌리엄 해밍턴의 인스타그램 계정에도 "나 유명해진 거니? 싱가포르 주간 잡지 표지모델이 되었어요. 부록도 들어있다는데 나도 갖고 싶다~ 싱가포르 팬 여러분들 사랑해주셔서 감사합니다"라는 게시글과 함께, 해당 잡지의 표지 사진이 올라왔다.

출처 : 윌리엄 해밍턴 인스타그램 캡처출처 : 윌리엄 해밍턴 인스타그램 캡처

표지에는 '아기 신인왕 윌리엄'이라고 적혀있고, 표지 속 윌리엄은 특유의 귀여운 볼살을 자랑하며 새초롬한 표정을 짓고 있어 이모, 삼촌 팬들의 팬심을 자극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윌리엄 이제 완전한 한류 아기 스타네", "슈퍼스타", "우리도 윌리엄 부록 있는 잡지 만들어 달라고! 이모도 윌리엄 잡지 사고 싶다고", "고화질 볼때기"라는 반응을 보였다.

K스타 강이향 kbs.2fragrance@kbs.co.kr
  • [K스타] “나 유명해진 거니?”…윌리엄, 싱가포르 잡지 표지 장식
    • 입력 2018-04-06 17:30:48
    • 수정2018-04-06 20:30:02
    K-STAR
호주 출신 방송인 샘 해밍턴의 아들 윌리엄 해밍턴이 싱가포르 주간 잡지의 표지를 장식했다.

6일 싱가포르 주간 잡지 '优1周(요우이조우) U-Weekly'는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윌리엄 해밍턴과 샘 해밍턴의 사진을 공개하며, 4월호 발간 소식을 알렸다.

출처 : ‘优1周 U-Weekly’ 공식 페이스북출처 : ‘优1周 U-Weekly’ 공식 페이스북

해당 매체는 페이스북을 통해 "이번 표지 인물은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중인 샘과 윌리엄 해밍턴"이라며, 두 사람이 출연 중인 KBS 2TV 예능프로그램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프로그램을 언급했다. 싱가포르 현지에서 해당 프로그램이 인기를 끌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优1周(요우이조우) U-Weekly'는 Singapore Press Holdings(SPH) 미디어 그룹에서 매주 발행하는 연예 잡지로 그동안 배우 이민호, 박보검, 이제훈, 박해진, 류준열 등 한류 스타가 이 잡지의 표지 모델로 나왔다.

같은 날 윌리엄 해밍턴의 인스타그램 계정에도 "나 유명해진 거니? 싱가포르 주간 잡지 표지모델이 되었어요. 부록도 들어있다는데 나도 갖고 싶다~ 싱가포르 팬 여러분들 사랑해주셔서 감사합니다"라는 게시글과 함께, 해당 잡지의 표지 사진이 올라왔다.

출처 : 윌리엄 해밍턴 인스타그램 캡처출처 : 윌리엄 해밍턴 인스타그램 캡처

표지에는 '아기 신인왕 윌리엄'이라고 적혀있고, 표지 속 윌리엄은 특유의 귀여운 볼살을 자랑하며 새초롬한 표정을 짓고 있어 이모, 삼촌 팬들의 팬심을 자극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윌리엄 이제 완전한 한류 아기 스타네", "슈퍼스타", "우리도 윌리엄 부록 있는 잡지 만들어 달라고! 이모도 윌리엄 잡지 사고 싶다고", "고화질 볼때기"라는 반응을 보였다.

K스타 강이향 kbs.2fragrance@kbs.co.kr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