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4월 14일] 미리보는 KBS뉴스9
입력 2018.04.14 (19:59) 수정 2018.04.14 (20:01) 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美, 시리아에 미사일 공격…저항·비난

미국이 영국, 프랑스와 함께 화학무기 사용 의혹을 받고 있는 시리아에 미사일 공격을 감행했습니다. 시리아는 대공무기로 대응했고, 러시아는 국제법 위반이라고 반발했는데, 미국의 공습 배경 알아봅니다.

세월호 기관실 첫 공개…진상규명 촉구

세월호 참사 원인을 밝힐 수 있는 중요한 공간 중 하나인 세월호 기관실이 오늘 처음으로 공개됐습니다. 세월호 참사 4주기 문화제에 참가한 시민들은 진상규명을 촉구했습니다.

형제복지원 피해자들 “경찰이 더 밉다”

과거 최악의 인권 참사가 벌어진 형제복지원에 끌려갔던 피해자들은, 자신들을 강제로 잡아간 경찰이 복지원 원장보다 더 밉다고 말했습니다. 경찰이 왜 평범한 사람들을 복지원에 끌고 갔는지 취재했습니다.

‘만 18세 선거권’ 청소년들 생각은?

선거 연령을 만 18세로 낮추는 내용의 대통령 개헌안이 발의되면서 청소년 선거권이 뜨거운 이슈로 떠올랐습니다. 당사자인 청소년들은 어떤 생각을 하고 있는 지 들어봤습니다.

실내 정원 ‘미세먼지 예방’ 효과는?

미세먼지로 공기질에 대한 우려가 커지면서 미세먼지를 잡기 위한 실내 식물 정원 가꾸기가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그 효과는 어느 정도인지 짚어봅니다.
  • [4월 14일] 미리보는 KBS뉴스9
    • 입력 2018-04-14 20:00:08
    • 수정2018-04-14 20:01:44
    뉴스
美, 시리아에 미사일 공격…저항·비난

미국이 영국, 프랑스와 함께 화학무기 사용 의혹을 받고 있는 시리아에 미사일 공격을 감행했습니다. 시리아는 대공무기로 대응했고, 러시아는 국제법 위반이라고 반발했는데, 미국의 공습 배경 알아봅니다.

세월호 기관실 첫 공개…진상규명 촉구

세월호 참사 원인을 밝힐 수 있는 중요한 공간 중 하나인 세월호 기관실이 오늘 처음으로 공개됐습니다. 세월호 참사 4주기 문화제에 참가한 시민들은 진상규명을 촉구했습니다.

형제복지원 피해자들 “경찰이 더 밉다”

과거 최악의 인권 참사가 벌어진 형제복지원에 끌려갔던 피해자들은, 자신들을 강제로 잡아간 경찰이 복지원 원장보다 더 밉다고 말했습니다. 경찰이 왜 평범한 사람들을 복지원에 끌고 갔는지 취재했습니다.

‘만 18세 선거권’ 청소년들 생각은?

선거 연령을 만 18세로 낮추는 내용의 대통령 개헌안이 발의되면서 청소년 선거권이 뜨거운 이슈로 떠올랐습니다. 당사자인 청소년들은 어떤 생각을 하고 있는 지 들어봤습니다.

실내 정원 ‘미세먼지 예방’ 효과는?

미세먼지로 공기질에 대한 우려가 커지면서 미세먼지를 잡기 위한 실내 식물 정원 가꾸기가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그 효과는 어느 정도인지 짚어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