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남북·북미 관계 급물살…한반도 어디로
트럼프, 아베에 ‘납북자’ 문제해결 노력 약속…“모든것 하겠다”
입력 2018.04.19 (09:00) 수정 2018.04.19 (09:10) 국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8일(현지시간)다가올 북미정상회담에서 1970∼1980년대 발생한 일본인 납북자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플로리다 마라라고 리조트에서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가진 공동기자회견에서 일본인 납북자 문제와 관련, "우리는 이 문제 해결을 위해 매우 열심히 나설 것이며, 납북자들이 본국으로 돌아올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할 것이다. 매우 매우 열심히"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해 11월 일본을 방문했을 당시 일본인 납북자 가족들과 만났던 것을 거론, "나는 북한 정권에 의해 납치된 일본인 가족들과 만났다. 나는 가급적 빨리 이 가족들이 다시 한자리에 모이길 바란다"며 "우리는 그들이 집으로 돌아올 수 있도록 모든 가능한 것을 하려고 한다"고 밝혔다. 이어 "나는 그 약속을 (아베 총리에게) 했다. 우리는 납치 문제를 해결하자는데 뜻을 보았다"고 덧붙였다.

트럼프 대통령은 납치 문제에 대한 일본 기자의 질문에 "납치 문제는 나에게 매우 중요하다. 당신 나라의 총리에게 중요한 문제이기 때문"이라며 "그(아베 총리)가 그 문제에 대해 갖는 열의는 믿기 힘든 정도의 수준이었다. 우리는 이 문제에 대해 매우 열심히 노력해 납북자들이 집으로 돌아오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거듭 강조했다.

이에 아베 총리는 트럼프 대통령에게 "당신은 주의깊게 들었고, 돕겠다고 친절하게 말해줬다"며 "우리는 깊이 고무됐다"고 사의를 표했다. 그는 "미국과 일본, 한국이 이러한 북한 문제를 다루기 위해 삼국 간에 긴밀히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아베 총리는 이번 정상회담에 앞서 일본인 납치 문제를 주요 의제로 다루겠다는 입장을 밝혀왔다.

[사진출처 : EPA=연합뉴스]
  • 트럼프, 아베에 ‘납북자’ 문제해결 노력 약속…“모든것 하겠다”
    • 입력 2018-04-19 09:00:11
    • 수정2018-04-19 09:10:11
    국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8일(현지시간)다가올 북미정상회담에서 1970∼1980년대 발생한 일본인 납북자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플로리다 마라라고 리조트에서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가진 공동기자회견에서 일본인 납북자 문제와 관련, "우리는 이 문제 해결을 위해 매우 열심히 나설 것이며, 납북자들이 본국으로 돌아올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할 것이다. 매우 매우 열심히"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해 11월 일본을 방문했을 당시 일본인 납북자 가족들과 만났던 것을 거론, "나는 북한 정권에 의해 납치된 일본인 가족들과 만났다. 나는 가급적 빨리 이 가족들이 다시 한자리에 모이길 바란다"며 "우리는 그들이 집으로 돌아올 수 있도록 모든 가능한 것을 하려고 한다"고 밝혔다. 이어 "나는 그 약속을 (아베 총리에게) 했다. 우리는 납치 문제를 해결하자는데 뜻을 보았다"고 덧붙였다.

트럼프 대통령은 납치 문제에 대한 일본 기자의 질문에 "납치 문제는 나에게 매우 중요하다. 당신 나라의 총리에게 중요한 문제이기 때문"이라며 "그(아베 총리)가 그 문제에 대해 갖는 열의는 믿기 힘든 정도의 수준이었다. 우리는 이 문제에 대해 매우 열심히 노력해 납북자들이 집으로 돌아오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거듭 강조했다.

이에 아베 총리는 트럼프 대통령에게 "당신은 주의깊게 들었고, 돕겠다고 친절하게 말해줬다"며 "우리는 깊이 고무됐다"고 사의를 표했다. 그는 "미국과 일본, 한국이 이러한 북한 문제를 다루기 위해 삼국 간에 긴밀히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아베 총리는 이번 정상회담에 앞서 일본인 납치 문제를 주요 의제로 다루겠다는 입장을 밝혀왔다.

[사진출처 : EPA=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