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연방교통안전위원회 “엔진 폭발 항공기 사고 원인은 ‘금속 피로’”
입력 2018.04.19 (12:36) 수정 2018.04.19 (12:42)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비행 중 엔진 폭발로 불시착하며 8명의 사상자를 낸 어제 미국 사우스웨스트항공 여객기의 사고 원인이 금속피로 때문으로 파악됐습니다.

미국 연방교통안전위원회 로버트 섬월트 회장은 여객기 엔진의 팬 날 하나가 분리돼 사라졌다며, 이는 지속적인 진동에 의해 금속에 균열이 생기는 금속피로의 증거로 볼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위원회는 사고 원인 규명을 위해 엔진을 정밀 조사할 계획이며, 길게는 15개월이 걸릴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 美 연방교통안전위원회 “엔진 폭발 항공기 사고 원인은 ‘금속 피로’”
    • 입력 2018-04-19 12:37:22
    • 수정2018-04-19 12:42:10
    뉴스 12
비행 중 엔진 폭발로 불시착하며 8명의 사상자를 낸 어제 미국 사우스웨스트항공 여객기의 사고 원인이 금속피로 때문으로 파악됐습니다.

미국 연방교통안전위원회 로버트 섬월트 회장은 여객기 엔진의 팬 날 하나가 분리돼 사라졌다며, 이는 지속적인 진동에 의해 금속에 균열이 생기는 금속피로의 증거로 볼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위원회는 사고 원인 규명을 위해 엔진을 정밀 조사할 계획이며, 길게는 15개월이 걸릴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