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기도 올해 첫 오존주의보…작년보다 12일 일러
입력 2018.04.19 (15:45) 수정 2018.04.19 (15:51) 사회
경기도에 올해 첫 오존주의보가 발령됐다.

경기도는 오늘(19일) 오후 3시를 기해 북부권 8개 시·군에 오존주의보를 내렸다.

해당 지역은 김포, 고양, 의정부, 파주, 연천, 양주, 동두천, 포천이다.

권역 최고 농도는 의정부시 의정부 1동 측정소의 0.120ppm으로, 오존주의보는 권역 내 한 개 이상 지역에서 시간당 대기 중 오존농도가 0.120ppm 이상일 때 내려진다.

오늘 오존주의보는 경기도에서 올해 처음 발령된 것으로, 지난해(5월 1일)보다 12일이나 이르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경기도 올해 첫 오존주의보…작년보다 12일 일러
    • 입력 2018-04-19 15:45:20
    • 수정2018-04-19 15:51:03
    사회
경기도에 올해 첫 오존주의보가 발령됐다.

경기도는 오늘(19일) 오후 3시를 기해 북부권 8개 시·군에 오존주의보를 내렸다.

해당 지역은 김포, 고양, 의정부, 파주, 연천, 양주, 동두천, 포천이다.

권역 최고 농도는 의정부시 의정부 1동 측정소의 0.120ppm으로, 오존주의보는 권역 내 한 개 이상 지역에서 시간당 대기 중 오존농도가 0.120ppm 이상일 때 내려진다.

오늘 오존주의보는 경기도에서 올해 처음 발령된 것으로, 지난해(5월 1일)보다 12일이나 이르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