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주요뉴스] 사우디아라비아 상업 영화관 35년 만에 개장
입력 2018.04.19 (20:34) 수정 2018.04.19 (20:55)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사우디아라비아에서 현지 시간 어제 35년 만에 처음으로 상업 영화관이 문을 열었습니다.

이날 영화관에는 정부 관료 등이 참석해 미국 할리우드 영화인 '블랙 팬서'를 관람했습니다.

[파미/관객 : "영화관 개봉은 사우디아라비아 국민들의 삶을 많이 변화시킬 겁니다."]

사우디아라비아에서는 이슬람 혁명의 영향으로 1980년대 초부터 상업 용도의 극장이 금지됐는데요,

뉴욕타임스는 보수적인 사우디아라비아가 오랜 관습을 깬 것은 무함마드 빈살만 왕세자가 추진하는 경제·사회 개방의 일환이라고 분석했습니다.
  • [글로벌24 주요뉴스] 사우디아라비아 상업 영화관 35년 만에 개장
    • 입력 2018-04-19 20:34:34
    • 수정2018-04-19 20:55:10
    글로벌24
사우디아라비아에서 현지 시간 어제 35년 만에 처음으로 상업 영화관이 문을 열었습니다.

이날 영화관에는 정부 관료 등이 참석해 미국 할리우드 영화인 '블랙 팬서'를 관람했습니다.

[파미/관객 : "영화관 개봉은 사우디아라비아 국민들의 삶을 많이 변화시킬 겁니다."]

사우디아라비아에서는 이슬람 혁명의 영향으로 1980년대 초부터 상업 용도의 극장이 금지됐는데요,

뉴욕타임스는 보수적인 사우디아라비아가 오랜 관습을 깬 것은 무함마드 빈살만 왕세자가 추진하는 경제·사회 개방의 일환이라고 분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