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국소비자원 “‘나디 해피 바디 족욕기’ 사용 중단 권고”
입력 2018.05.18 (12:44) 수정 2018.05.18 (12:52)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한국소비자원이, 습식 족욕기인 '나디 해피바디 족욕기'를 보유한 소비자들은에게 사용을 중단하고 수입사인 '라비센'에 무상 수리를 받을 것을 권고했습니다.

소비자원은 최근 해당 제품을 이용하던 소비자가 설정한 물 온도보다 과도하게 수온이 올라 발에 화상을 입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고 밝혔습니다.

소비자원은 또 수입사에 소비자 안전 확보를 위한 시정조치를 권고했습니다.
  • 한국소비자원 “‘나디 해피 바디 족욕기’ 사용 중단 권고”
    • 입력 2018-05-18 12:45:50
    • 수정2018-05-18 12:52:18
    뉴스 12
한국소비자원이, 습식 족욕기인 '나디 해피바디 족욕기'를 보유한 소비자들은에게 사용을 중단하고 수입사인 '라비센'에 무상 수리를 받을 것을 권고했습니다.

소비자원은 최근 해당 제품을 이용하던 소비자가 설정한 물 온도보다 과도하게 수온이 올라 발에 화상을 입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고 밝혔습니다.

소비자원은 또 수입사에 소비자 안전 확보를 위한 시정조치를 권고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