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 브리핑] ‘명품 가방’ 상자 284개…말레이 전 총리 비리 수사
입력 2018.05.18 (23:36) 수정 2018.05.19 (00:13) 뉴스라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글로벌 브리핑입니다.

61년 만에 정권 교체가 이뤄진 말레이시아에서 전 총리에 대한 비리 수사가 본격화되고 있는데요.

경찰이 전 총리와 관계가 있는 주택을 압수수색했더니 이른바 '명품 가방'이 수백 개, 현금과 귀금속도 무더기로 나왔습니다.

나집 전 총리와 밀접하게 관련돼 있다는 한 고급 주택.

경찰이 압수한 물품을 쇼핑 카트에 실어 나릅니다.

수천만 원을 호가하는 프랑스 제품 등 명품 가방이 담긴 상자만 284개입니다.

[아마르 싱/말레이시아 경찰 상업범죄조사국장 : "그 외에도 말레이시아 화폐와 미화 등 현금과 귀금속들이 든 가방 72개를 압수했습니다."]

나집 전 총리는 국영투자회사를 통해 수조 원을 해외로 빼돌린 의혹을 받고 있는데요.

현지 경찰은 부인이 착용해 온 사치품들과 미 연방수사국이 인도네시아에서 압수한 초호화 요트가 비자금과 관련이 있는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공교롭게도 마하티르 현 총리가 한 행사장에서 5천 원짜리 슬리퍼를 신은 모습이 포착돼 현지 소셜미디어를 뜨겁게 달구고 있는데요.

현지 언론은 말레이시아 사회가 부패 척결을 얼마나 간절히 바라고 있는지 보여주는 극명한 대비라고 보도했습니다.
  • [글로벌 브리핑] ‘명품 가방’ 상자 284개…말레이 전 총리 비리 수사
    • 입력 2018-05-18 23:43:42
    • 수정2018-05-19 00:13:36
    뉴스라인
글로벌 브리핑입니다.

61년 만에 정권 교체가 이뤄진 말레이시아에서 전 총리에 대한 비리 수사가 본격화되고 있는데요.

경찰이 전 총리와 관계가 있는 주택을 압수수색했더니 이른바 '명품 가방'이 수백 개, 현금과 귀금속도 무더기로 나왔습니다.

나집 전 총리와 밀접하게 관련돼 있다는 한 고급 주택.

경찰이 압수한 물품을 쇼핑 카트에 실어 나릅니다.

수천만 원을 호가하는 프랑스 제품 등 명품 가방이 담긴 상자만 284개입니다.

[아마르 싱/말레이시아 경찰 상업범죄조사국장 : "그 외에도 말레이시아 화폐와 미화 등 현금과 귀금속들이 든 가방 72개를 압수했습니다."]

나집 전 총리는 국영투자회사를 통해 수조 원을 해외로 빼돌린 의혹을 받고 있는데요.

현지 경찰은 부인이 착용해 온 사치품들과 미 연방수사국이 인도네시아에서 압수한 초호화 요트가 비자금과 관련이 있는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공교롭게도 마하티르 현 총리가 한 행사장에서 5천 원짜리 슬리퍼를 신은 모습이 포착돼 현지 소셜미디어를 뜨겁게 달구고 있는데요.

현지 언론은 말레이시아 사회가 부패 척결을 얼마나 간절히 바라고 있는지 보여주는 극명한 대비라고 보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