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날씨] 오늘도 맑은 날씨, 동해안 강풍 속에 선선
입력 2018.05.20 (06:08) 수정 2018.05.20 (06:16)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어제는 계절의 여왕 5월이라는 말을 실감할 수 있는 날씨였습니다.

오늘도 전국이 대체로 맑겠습니다.

한낮에는 서울 22도, 대전 22도, 광주는 25도로 서쪽 지역은 평년 수준과 비슷하겠지만 동해안 지역은 동풍이 불면서 낮 기온 20도를 밑돌아 선선하겠습니다.

징검다리 연휴 동안에는 대체로 맑고 포근한 날씨가 이어지다가 석가탄신일인 화요일 밤부터 서쪽지방에 비가 내리겠습니다.

현재 전국에 맑은 하늘이 드러나있습니다.

서울은 가시거리가 20km까지 탁 트여있습니다.

오늘 전국이 대체로 맑겠습니다.

다만, 제주도는 날이 흐리겠습니다.

해안 지역으로는 바람이 강하게 불겠습니다.

현재 기온은 어제 같은 시각과 비슷합니다.

낮 기온은 어제와 비슷하거나 조금 낮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와 남해, 제주해상에 풍랑특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4에서 6미터까지 거세게 일겠습니다.

수요일에는 전국에 비가 내린 뒤 이후에는 다시 기온이 오르겠습니다.

날씨정보 전해드렸습니다.
  • [날씨] 오늘도 맑은 날씨, 동해안 강풍 속에 선선
    • 입력 2018-05-20 06:09:39
    • 수정2018-05-20 06:16:17
    뉴스광장 1부
어제는 계절의 여왕 5월이라는 말을 실감할 수 있는 날씨였습니다.

오늘도 전국이 대체로 맑겠습니다.

한낮에는 서울 22도, 대전 22도, 광주는 25도로 서쪽 지역은 평년 수준과 비슷하겠지만 동해안 지역은 동풍이 불면서 낮 기온 20도를 밑돌아 선선하겠습니다.

징검다리 연휴 동안에는 대체로 맑고 포근한 날씨가 이어지다가 석가탄신일인 화요일 밤부터 서쪽지방에 비가 내리겠습니다.

현재 전국에 맑은 하늘이 드러나있습니다.

서울은 가시거리가 20km까지 탁 트여있습니다.

오늘 전국이 대체로 맑겠습니다.

다만, 제주도는 날이 흐리겠습니다.

해안 지역으로는 바람이 강하게 불겠습니다.

현재 기온은 어제 같은 시각과 비슷합니다.

낮 기온은 어제와 비슷하거나 조금 낮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와 남해, 제주해상에 풍랑특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4에서 6미터까지 거세게 일겠습니다.

수요일에는 전국에 비가 내린 뒤 이후에는 다시 기온이 오르겠습니다.

날씨정보 전해드렸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