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김해서 25톤 트럭 공장 단지로 추락, 1명 사망
입력 2018.05.21 (04:27) 수정 2018.05.21 (04:29) 사회
오늘(21일) 새벽 0시 58분쯤 경남 김해시 주촌면의 도로에서 25톤 트럭이 보호난간을 들이받고 5m 아래 공장 단지로 추락했습니다.

이 사고로 50대 남성으로 추정되는 운전자가 숨졌고, 트럭이 추락하면서 주변 공장 건물이 크게 부서졌습니다.

경찰은 공장 안에서 추가 인명 피해가 있는지 수색하는 한편,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 김해서 25톤 트럭 공장 단지로 추락, 1명 사망
    • 입력 2018-05-21 04:27:10
    • 수정2018-05-21 04:29:09
    사회
오늘(21일) 새벽 0시 58분쯤 경남 김해시 주촌면의 도로에서 25톤 트럭이 보호난간을 들이받고 5m 아래 공장 단지로 추락했습니다.

이 사고로 50대 남성으로 추정되는 운전자가 숨졌고, 트럭이 추락하면서 주변 공장 건물이 크게 부서졌습니다.

경찰은 공장 안에서 추가 인명 피해가 있는지 수색하는 한편,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