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청와대 “남북미 회담은 북미 회담에서 결정될 문제”
입력 2018.05.31 (12:05) 수정 2018.05.31 (12:10)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남북미 정상회담 개최는 북미정상회담에서 결정될 문제라고 청와대가 밝혔습니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오늘 기자들과 만나, 남북미 회담은 북미 정상 회담 결과에 연동돼 있는 문제라는 기존 입장을 다시 설명하며 이 같이 말했습니다.

이 관계자는 남북미 정상회담을 미리 준비하거나 대비할 생각은 전혀 없다며, 북미가 통보해오면 그때 준비를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이 관계자는 또 남북미 3자 회담과 관련한 우리의 입장이 전달됐느냐는 질문엔, 전달이 됐는지 아닌지 모르지만, 문 대통령이 이미 3자 회담을 희망한다고 밝힌 바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 청와대 “남북미 회담은 북미 회담에서 결정될 문제”
    • 입력 2018-05-31 12:08:20
    • 수정2018-05-31 12:10:40
    뉴스 12
남북미 정상회담 개최는 북미정상회담에서 결정될 문제라고 청와대가 밝혔습니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오늘 기자들과 만나, 남북미 회담은 북미 정상 회담 결과에 연동돼 있는 문제라는 기존 입장을 다시 설명하며 이 같이 말했습니다.

이 관계자는 남북미 정상회담을 미리 준비하거나 대비할 생각은 전혀 없다며, 북미가 통보해오면 그때 준비를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이 관계자는 또 남북미 3자 회담과 관련한 우리의 입장이 전달됐느냐는 질문엔, 전달이 됐는지 아닌지 모르지만, 문 대통령이 이미 3자 회담을 희망한다고 밝힌 바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