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적외선으로 담은 ‘남덕유산 가는길’
입력 2018.05.31 (18:59) 포토뉴스

5월의 마지막 날인 31일 경남 거창군 북상면 남덕유산 가는 길을 적외선으로 담았다. 광합성을 하는 식물은 하얗게 파란 하늘과 물은 어둡게 표현시키는 적외선 필터는 세상에 존재하지 않는 몽환적인 사진을 촬영할 때 주로 사용한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아름다움 그 자체’
남덕유산 송계사
적외선으로 담은 단풍나무길
 
  • 적외선으로 담은 ‘남덕유산 가는길’
    • 입력 2018-05-31 18:59:00
    포토뉴스

5월의 마지막 날인 31일 경남 거창군 북상면 남덕유산 가는 길을 적외선으로 담았다. 광합성을 하는 식물은 하얗게 파란 하늘과 물은 어둡게 표현시키는 적외선 필터는 세상에 존재하지 않는 몽환적인 사진을 촬영할 때 주로 사용한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5월의 마지막 날인 31일 경남 거창군 북상면 남덕유산 가는 길을 적외선으로 담았다. 광합성을 하는 식물은 하얗게 파란 하늘과 물은 어둡게 표현시키는 적외선 필터는 세상에 존재하지 않는 몽환적인 사진을 촬영할 때 주로 사용한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5월의 마지막 날인 31일 경남 거창군 북상면 남덕유산 가는 길을 적외선으로 담았다. 광합성을 하는 식물은 하얗게 파란 하늘과 물은 어둡게 표현시키는 적외선 필터는 세상에 존재하지 않는 몽환적인 사진을 촬영할 때 주로 사용한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5월의 마지막 날인 31일 경남 거창군 북상면 남덕유산 가는 길을 적외선으로 담았다. 광합성을 하는 식물은 하얗게 파란 하늘과 물은 어둡게 표현시키는 적외선 필터는 세상에 존재하지 않는 몽환적인 사진을 촬영할 때 주로 사용한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