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靑 “북미 회담 길 넓고 탄탄해져”
입력 2018.06.02 (12:01) 수정 2018.06.02 (12:04)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청와대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을 워싱턴에서 만난 것과 관련해 북미 회담으로 향하는 길이 더 넓어지고 탄탄해진 듯하다는 견해를 밝혔습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오늘 기자들에게 보낸 문자 메시지를 통해 이같이 말하면서 싱가포르에서 열릴 세기적 만남을 설레는 마음으로 그러나 차분히 지켜보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이와 관련해 청와대 고위관계자는 오는 12일 북미 정상회담이 열린다는 사실을 트럼프 대통령이 공식적으로 확인한 것이 가장 중요하고 말했습니다.
  • 靑 “북미 회담 길 넓고 탄탄해져”
    • 입력 2018-06-02 12:03:13
    • 수정2018-06-02 12:04:58
    뉴스 12
청와대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을 워싱턴에서 만난 것과 관련해 북미 회담으로 향하는 길이 더 넓어지고 탄탄해진 듯하다는 견해를 밝혔습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오늘 기자들에게 보낸 문자 메시지를 통해 이같이 말하면서 싱가포르에서 열릴 세기적 만남을 설레는 마음으로 그러나 차분히 지켜보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이와 관련해 청와대 고위관계자는 오는 12일 북미 정상회담이 열린다는 사실을 트럼프 대통령이 공식적으로 확인한 것이 가장 중요하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