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울산 장생포 모노레일 10여 분간 멈춰…승객들 불안
입력 2018.06.02 (19:33) 수정 2018.06.02 (19:39) 사회
오늘 낮 12시 40분쯤 울산시 남구 장생포 고래문화특구에서 운행되는 모노레일 차량 1대가 개통 보름만에 멈춰섰습니다.

이 사고로 전체 5대의 운행 차량 가운데 나머지 4대도 자동으로 그 자리에 멈춰 섰다가 10여 분 만에 다시 운행됐습니다.

이 때문에 8인승 차량 5대에 나눠 타고 있던 약 40명의 승객이 지상 3∼5m에서 멈춰선 차량 안에서 불안에 떨었습니다.

모노레일 운영업체측은 "차량의 문고리 접촉 불량으로 차량이 멈췄다"면서 "문이 열린 것으로 감지되면 자동으로 정지하는 시스템이 작동한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 울산 장생포 모노레일 10여 분간 멈춰…승객들 불안
    • 입력 2018-06-02 19:33:07
    • 수정2018-06-02 19:39:44
    사회
오늘 낮 12시 40분쯤 울산시 남구 장생포 고래문화특구에서 운행되는 모노레일 차량 1대가 개통 보름만에 멈춰섰습니다.

이 사고로 전체 5대의 운행 차량 가운데 나머지 4대도 자동으로 그 자리에 멈춰 섰다가 10여 분 만에 다시 운행됐습니다.

이 때문에 8인승 차량 5대에 나눠 타고 있던 약 40명의 승객이 지상 3∼5m에서 멈춰선 차량 안에서 불안에 떨었습니다.

모노레일 운영업체측은 "차량의 문고리 접촉 불량으로 차량이 멈췄다"면서 "문이 열린 것으로 감지되면 자동으로 정지하는 시스템이 작동한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