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6·13 지방선거
6·13 지방선거 D-10…각 당 전략지 유세
입력 2018.06.03 (06:05) 수정 2018.06.03 (06:19)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6.13 지방선거가 열흘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각 당 지도부는 오늘(3일)도 전략 지역에서 유세를 이어갑니다.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상임선대위원장은 오전엔 부산시에서 광역·기초단체 후보들의 지원 유세를 한 뒤, 오후엔 서울 신도림역에서 수도권 광역단체장 후보자 합동유세에 합류합니다.

자유한국당 김성태 공동선대위원장은 서울 일대에서 서울시장 후보 등에 대한 지원에 나섭니다.

바른미래당 손학규 중앙선대위원장 등 지도부는 오늘 오후 서울 강남에서 집중 유세를, 민주평화당 조배숙 공동선대위원장은 전북 지역에서 거접 집중유세를 각각 이어가고, 정의당 이정미 상임선대위원장도 전남 지역을 찾아 정의당을 제1야당으로 만들어달라고 호소할 예정입니다.
  • 6·13 지방선거 D-10…각 당 전략지 유세
    • 입력 2018-06-03 06:06:40
    • 수정2018-06-03 06:19:41
    뉴스광장 1부
6.13 지방선거가 열흘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각 당 지도부는 오늘(3일)도 전략 지역에서 유세를 이어갑니다.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상임선대위원장은 오전엔 부산시에서 광역·기초단체 후보들의 지원 유세를 한 뒤, 오후엔 서울 신도림역에서 수도권 광역단체장 후보자 합동유세에 합류합니다.

자유한국당 김성태 공동선대위원장은 서울 일대에서 서울시장 후보 등에 대한 지원에 나섭니다.

바른미래당 손학규 중앙선대위원장 등 지도부는 오늘 오후 서울 강남에서 집중 유세를, 민주평화당 조배숙 공동선대위원장은 전북 지역에서 거접 집중유세를 각각 이어가고, 정의당 이정미 상임선대위원장도 전남 지역을 찾아 정의당을 제1야당으로 만들어달라고 호소할 예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