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산업부·업계 “6월엔 수출 증가세 유지 쉽지 않아”
입력 2018.06.11 (11:42) 수정 2018.06.11 (11:44) 경제
이달 수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감소할 가능성이 크다는 전망이 나왔습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오늘(11일) 서울 종로구에 있는 한국무역보험공사에서 김선민 무역정책관 주재로 '주요 업종 수출 점검회의'를 개최해 반도체협회, 자동차협회 등 11개 협회와 수출지원기관들과 함께 업종별 수출 진작 방안 등을 논의했습니다.

김선민 무역정책관은 "올해 초부터 지난달까지 누적 수출은 작년 동기 대비 8.2% 증가했고 3∼5월에 3개월 연속 500억 달러 이상 수출하는 등 전반적으로 양호한 수출 흐름이 지속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다만 김 무역정책관은 "6월 수출은 조업일수 감소와 지난해 6월 대규모 선박 수출에 따른 기저효과 등으로 증가세 유지가 쉽지 않은 상황"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산업부는 지난해 6월에는 올해보다 조업일수가 1.5일 많았고, 73억 7천만 달러 상당의 해양플랜트 3척 등 선박 수출이 몰렸다고 설명했습니다.

또, 미국과 중국, 미국과 유럽연합(EU)의 통상 갈등을 비롯한 주요국 보호무역주의 심화, 미국 금리 인상에 따른 국제 금융시장 변동성과 신흥국 경제 취약성 등 대외 요인도 올해 수출 불안 요인으로 꼽았습니다.

회의에 참석한 업종별 협회·단체도 6월에 수출 증가세를 이어가기 쉽지 않다고 전망했다.

조선업은 2016년 수주 가뭄 영향으로 올해 선박 수출이 감소할 것으로 전망했으며, 일반기계·자동차·섬유 등은 조업일수 영향 등으로 수출이 줄 수 있다고 예상했습니다.

다만, 산업부는 6월 수출이 감소하더라도 올해 누적 수출은 증가세를 이어갈 것으로 봤습니다.

이와 함께, 산업부는 수출 확대를 위해 6월 한 달간 한시적으로 무역보험 특별지원 서비스를 시행해 수출기업이 신(新) 남방, 신 북방, 고위험 신흥국에 진출할 경우 단기수출보험 한도를 최대 2배까지 확대합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산업부·업계 “6월엔 수출 증가세 유지 쉽지 않아”
    • 입력 2018-06-11 11:42:46
    • 수정2018-06-11 11:44:47
    경제
이달 수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감소할 가능성이 크다는 전망이 나왔습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오늘(11일) 서울 종로구에 있는 한국무역보험공사에서 김선민 무역정책관 주재로 '주요 업종 수출 점검회의'를 개최해 반도체협회, 자동차협회 등 11개 협회와 수출지원기관들과 함께 업종별 수출 진작 방안 등을 논의했습니다.

김선민 무역정책관은 "올해 초부터 지난달까지 누적 수출은 작년 동기 대비 8.2% 증가했고 3∼5월에 3개월 연속 500억 달러 이상 수출하는 등 전반적으로 양호한 수출 흐름이 지속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다만 김 무역정책관은 "6월 수출은 조업일수 감소와 지난해 6월 대규모 선박 수출에 따른 기저효과 등으로 증가세 유지가 쉽지 않은 상황"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산업부는 지난해 6월에는 올해보다 조업일수가 1.5일 많았고, 73억 7천만 달러 상당의 해양플랜트 3척 등 선박 수출이 몰렸다고 설명했습니다.

또, 미국과 중국, 미국과 유럽연합(EU)의 통상 갈등을 비롯한 주요국 보호무역주의 심화, 미국 금리 인상에 따른 국제 금융시장 변동성과 신흥국 경제 취약성 등 대외 요인도 올해 수출 불안 요인으로 꼽았습니다.

회의에 참석한 업종별 협회·단체도 6월에 수출 증가세를 이어가기 쉽지 않다고 전망했다.

조선업은 2016년 수주 가뭄 영향으로 올해 선박 수출이 감소할 것으로 전망했으며, 일반기계·자동차·섬유 등은 조업일수 영향 등으로 수출이 줄 수 있다고 예상했습니다.

다만, 산업부는 6월 수출이 감소하더라도 올해 누적 수출은 증가세를 이어갈 것으로 봤습니다.

이와 함께, 산업부는 수출 확대를 위해 6월 한 달간 한시적으로 무역보험 특별지원 서비스를 시행해 수출기업이 신(新) 남방, 신 북방, 고위험 신흥국에 진출할 경우 단기수출보험 한도를 최대 2배까지 확대합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