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해진, 영화 ‘치즈인더트랩’ 일본 프로모션
입력 2018.06.11 (12:06) TV특종
"유정은 저에게 떼려야 뗄 수 없는 존재죠"

배우 박해진이 영화 치즈인더트랩(제작 마운틴무브먼트스토리) 일본 개봉을 앞두고 프로모션차 도쿄를 방문, 일본 팬들의 뜨거운 열기 속에 프로모션을 진행했다. 박해진은 지난 6일 일본 도쿄 메구로 파시몬홀에서 열린 영화 치즈인더트랩 무대인사 및 언론인터뷰에 참석했다.

관객들의 열렬한 환호와 매체들의 열띤 취재 경쟁 속에 환한 미소로 화답하며 무대에 등장한 박해진은 오랜만의 일본 방문에도 불구하고 크게 환영해준 팬들과 언론에 "이렇게 많은 분들이 오실 줄 몰랐는데 정말 감사하다"라며 인사를 전했다.

이날 박해진은 직접 준비해 간 선물을 가지고 영화관을 돌며 관객들에게 가까이 다가가 선물을 전하는 깜짝 팬서비스로 관객들을 감동시켰다.

박해진은 “유정을 이해하기 위해 굉장히 오래 전부터 노력하고 준비해왔다. 그 과정에서 그를 이해하려는 노력보다 그가 무슨 생각을 하는지, 살아온 성장배경과 유정이 홍설(오연서)을 바라보는 시선에 집중하니 유정이 보이더라"라며 "누군가 저 이후 유정을 연기하게 된다면 이런 부분에 주력해 나보다 더 유정에 근접한 연기를 보길 바란다”고 캐릭터에 대한 큰 애정을 전했다.

영화 속에서 가장 기억에 남는 장면에 대해서는 키스신과 포장마차 장면을 꼽았다. 그는 "아름다운 키스신과 유정, 홍설, 인호 셋이 술 마시는 장면이 가장 좋았다. 키스신은 머리속에 그렸던 대로 아름답게 나왔고 세 사람의 관계가 잘 드러나는 야외 포장마차 장면은 몇 번을 봐도 재밌다”라며 그 스스로 치즈인더트랩의 팬임을 보여줬다.

영화 ‘치즈인더트랩’은 7월 14일 일본에서 개봉한다.



[사진=마운틴무브먼트]
  • 박해진, 영화 ‘치즈인더트랩’ 일본 프로모션
    • 입력 2018-06-11 12:06:35
    TV특종
"유정은 저에게 떼려야 뗄 수 없는 존재죠"

배우 박해진이 영화 치즈인더트랩(제작 마운틴무브먼트스토리) 일본 개봉을 앞두고 프로모션차 도쿄를 방문, 일본 팬들의 뜨거운 열기 속에 프로모션을 진행했다. 박해진은 지난 6일 일본 도쿄 메구로 파시몬홀에서 열린 영화 치즈인더트랩 무대인사 및 언론인터뷰에 참석했다.

관객들의 열렬한 환호와 매체들의 열띤 취재 경쟁 속에 환한 미소로 화답하며 무대에 등장한 박해진은 오랜만의 일본 방문에도 불구하고 크게 환영해준 팬들과 언론에 "이렇게 많은 분들이 오실 줄 몰랐는데 정말 감사하다"라며 인사를 전했다.

이날 박해진은 직접 준비해 간 선물을 가지고 영화관을 돌며 관객들에게 가까이 다가가 선물을 전하는 깜짝 팬서비스로 관객들을 감동시켰다.

박해진은 “유정을 이해하기 위해 굉장히 오래 전부터 노력하고 준비해왔다. 그 과정에서 그를 이해하려는 노력보다 그가 무슨 생각을 하는지, 살아온 성장배경과 유정이 홍설(오연서)을 바라보는 시선에 집중하니 유정이 보이더라"라며 "누군가 저 이후 유정을 연기하게 된다면 이런 부분에 주력해 나보다 더 유정에 근접한 연기를 보길 바란다”고 캐릭터에 대한 큰 애정을 전했다.

영화 속에서 가장 기억에 남는 장면에 대해서는 키스신과 포장마차 장면을 꼽았다. 그는 "아름다운 키스신과 유정, 홍설, 인호 셋이 술 마시는 장면이 가장 좋았다. 키스신은 머리속에 그렸던 대로 아름답게 나왔고 세 사람의 관계가 잘 드러나는 야외 포장마차 장면은 몇 번을 봐도 재밌다”라며 그 스스로 치즈인더트랩의 팬임을 보여줬다.

영화 ‘치즈인더트랩’은 7월 14일 일본에서 개봉한다.



[사진=마운틴무브먼트]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