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6·12 북미 정상회담
이스라엘 비밀보고서 “북미정상회담에 많은 의문점”
입력 2018.06.15 (10:59) 수정 2018.06.15 (11:03) 국제
이스라엘이 대외적으로는 북미정상회담을 북핵문제 해결의 중요한 발걸음이라고 평가했지만, 내부 보고서에서는 정상회담 성과에 회의적인 태도를 나타냈다고 미국 인터넷 매체 악시오스가 보도했습니다.

악시오스는 이스라엘 외무부가 최근 베냐민 네타냐후 총리와 정부 고위 관리들, 전 세계 공관에 이 같은 내용의 북미정상회담 결과 분석 비밀보고서를 보냈다고 전했습니다.

이스라엘 외무부는 보고서에서 미국 정부가 기존에 강조해온 '충분하고(full) 불가역적(irreversible)이며 검증 가능한(verifiable)' 비핵화와 이번 정상회담에서 합의된 '완전한(complete) 비핵화' 사이에 상당한 간극이 있다고 평가하고 이번 정상회담이 많은 의문점을 남기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또, 미국이 한미 연합 군사훈련을 중단하기로 한 것은 미국의 후퇴일 뿐만 아니라 '동결 대 동결'을 주장하던 중국의 접근 방식을 수용한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보고서는 "북미정상회담에서의 미소와 관계없이 일본, 한국과 미국 의회의 많은 이들이 북한 의도의 진정성에 의문을 품고 있다"며 "우리는 트럼프 대통령의 대북정책의 급격한 전환에도 현실적이고 의미있는 변화의 길은 길고 느릴 것이라고 평가한다"고 서술했습니다.
  • 이스라엘 비밀보고서 “북미정상회담에 많은 의문점”
    • 입력 2018-06-15 10:59:39
    • 수정2018-06-15 11:03:02
    국제
이스라엘이 대외적으로는 북미정상회담을 북핵문제 해결의 중요한 발걸음이라고 평가했지만, 내부 보고서에서는 정상회담 성과에 회의적인 태도를 나타냈다고 미국 인터넷 매체 악시오스가 보도했습니다.

악시오스는 이스라엘 외무부가 최근 베냐민 네타냐후 총리와 정부 고위 관리들, 전 세계 공관에 이 같은 내용의 북미정상회담 결과 분석 비밀보고서를 보냈다고 전했습니다.

이스라엘 외무부는 보고서에서 미국 정부가 기존에 강조해온 '충분하고(full) 불가역적(irreversible)이며 검증 가능한(verifiable)' 비핵화와 이번 정상회담에서 합의된 '완전한(complete) 비핵화' 사이에 상당한 간극이 있다고 평가하고 이번 정상회담이 많은 의문점을 남기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또, 미국이 한미 연합 군사훈련을 중단하기로 한 것은 미국의 후퇴일 뿐만 아니라 '동결 대 동결'을 주장하던 중국의 접근 방식을 수용한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보고서는 "북미정상회담에서의 미소와 관계없이 일본, 한국과 미국 의회의 많은 이들이 북한 의도의 진정성에 의문을 품고 있다"며 "우리는 트럼프 대통령의 대북정책의 급격한 전환에도 현실적이고 의미있는 변화의 길은 길고 느릴 것이라고 평가한다"고 서술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