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태권도를 국민 스포츠로”…프로 스포츠화도 추진
입력 2018.06.15 (11:05) 수정 2018.06.16 (23:22) 문화
정부가 우리나라의 국기(國技)인 태권도를 프로 스포츠화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승단·품단 심사제도를 개선하는 등 국민 생활 스포츠로 육성하는 방안을 추진합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오늘(15일) 한국프레스센터에서 대한태권도협회와 국기원 등 태권도 4개 단체와 함께 '태권도 미래 발전전략과 정책과제'를 발표하고 이같이 밝혔습니다.

정책 과제에는 태권도 저변확대, 산업생태계 조성, 위상 확립 등 5가지 정책 목표와 10대 핵심과제가 담겼습니다. 지난해 '문재인정부 100대 국정과제'로 정한 '태권도의 문화콘텐츠화'를 위해 올해 178억 원을 비롯해 2022년까지 5년간 연평균 24%씩 증액해 모두 1천732억 원의 예산을 지원할 계획입니다.

또 태권도를 프로 스포츠로 키우기 위해 관람자의 흥미를 끌 수 있는 경기 방식 도입과 시범대회 추진을 지원하고, 중계권료 등 재정자립 방안 마련도 검토하기로 했습니다. '인터넷 태권도 TV'를 개설해 경기 녹화 및 중계, 뉴스, 홍보, 콘텐츠 보급 시스템을 구축하는 방안도 마련했습니다.

국민 연령층에 맞는 생활태권도 교육콘텐츠를 개발하고, 초·중·고 학교스포츠클럽과 방과 후 학교 스포츠 활동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또 태권도 승단·품단 심사제도 개선을 위해 현행 심사수수료 내용을 전면 공개해 심사비의 합리적인 책정 기준을 마련하는 한편 저단자 심사를 다른 지역 심사위원에게 맡겨 공정성을 높이기로 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태권도를 국민 스포츠로”…프로 스포츠화도 추진
    • 입력 2018-06-15 11:05:42
    • 수정2018-06-16 23:22:13
    문화
정부가 우리나라의 국기(國技)인 태권도를 프로 스포츠화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승단·품단 심사제도를 개선하는 등 국민 생활 스포츠로 육성하는 방안을 추진합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오늘(15일) 한국프레스센터에서 대한태권도협회와 국기원 등 태권도 4개 단체와 함께 '태권도 미래 발전전략과 정책과제'를 발표하고 이같이 밝혔습니다.

정책 과제에는 태권도 저변확대, 산업생태계 조성, 위상 확립 등 5가지 정책 목표와 10대 핵심과제가 담겼습니다. 지난해 '문재인정부 100대 국정과제'로 정한 '태권도의 문화콘텐츠화'를 위해 올해 178억 원을 비롯해 2022년까지 5년간 연평균 24%씩 증액해 모두 1천732억 원의 예산을 지원할 계획입니다.

또 태권도를 프로 스포츠로 키우기 위해 관람자의 흥미를 끌 수 있는 경기 방식 도입과 시범대회 추진을 지원하고, 중계권료 등 재정자립 방안 마련도 검토하기로 했습니다. '인터넷 태권도 TV'를 개설해 경기 녹화 및 중계, 뉴스, 홍보, 콘텐츠 보급 시스템을 구축하는 방안도 마련했습니다.

국민 연령층에 맞는 생활태권도 교육콘텐츠를 개발하고, 초·중·고 학교스포츠클럽과 방과 후 학교 스포츠 활동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또 태권도 승단·품단 심사제도 개선을 위해 현행 심사수수료 내용을 전면 공개해 심사비의 합리적인 책정 기준을 마련하는 한편 저단자 심사를 다른 지역 심사위원에게 맡겨 공정성을 높이기로 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