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기북부소방, 온열질환자 구하는 ‘폭염구급대’ 운영
입력 2018.06.15 (12:54) 수정 2018.06.15 (13:11) 사회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는 여름철 온열질환자 발생에 대비해 '폭염구급대'를 운영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는 11개 소방관서 77대 구급차를 폭염구급대로 지정하고 얼음조끼와 생리식염수 등 9종 9천여 점의 장비를 비치했습니다.

또 구급차가 출동하기 어려운 때에 대처하기 위해 소방 펌프차가 예비출동대로 지정됐습니다.

119종합상담실 구급상담요원은 구급차가 도착하기 전까지 온열질환자에 대한 응급처치 지도와 병원 이송 안내합니다.

지난해에는 경기북부 폭염구급대 운영으로 온열질환자 20명을 응급처치하고 병원으로 이송했습니다.

올해는 예년보다 더위가 일찍 찾아옴에 따라 소방본부는 지난달 말 폭염구급대 운영을 시작했으며 운영 기간은 오는 9월 말까지입니다.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 관계자는 "더운 여름철에는 물을 많이 섭취하고 자주 휴식을 취해야 한다"면서 "온열질환자 발생 시 즉시 시원한 장소로 이동하고 빨리 119에 신고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경기북부소방, 온열질환자 구하는 ‘폭염구급대’ 운영
    • 입력 2018-06-15 12:54:11
    • 수정2018-06-15 13:11:36
    사회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는 여름철 온열질환자 발생에 대비해 '폭염구급대'를 운영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는 11개 소방관서 77대 구급차를 폭염구급대로 지정하고 얼음조끼와 생리식염수 등 9종 9천여 점의 장비를 비치했습니다.

또 구급차가 출동하기 어려운 때에 대처하기 위해 소방 펌프차가 예비출동대로 지정됐습니다.

119종합상담실 구급상담요원은 구급차가 도착하기 전까지 온열질환자에 대한 응급처치 지도와 병원 이송 안내합니다.

지난해에는 경기북부 폭염구급대 운영으로 온열질환자 20명을 응급처치하고 병원으로 이송했습니다.

올해는 예년보다 더위가 일찍 찾아옴에 따라 소방본부는 지난달 말 폭염구급대 운영을 시작했으며 운영 기간은 오는 9월 말까지입니다.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 관계자는 "더운 여름철에는 물을 많이 섭취하고 자주 휴식을 취해야 한다"면서 "온열질환자 발생 시 즉시 시원한 장소로 이동하고 빨리 119에 신고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