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강정호, 제한선수 해제 40인 로스터 등록…빅리그 복귀 절차?
입력 2018.06.16 (10:12) 수정 2018.06.16 (10:53) 메이저리그
미국 프로야구 피츠버그가 1년 3개월 만에 강정호(31)를 제한선수 명단(Restricted list)에서 해제하고 40인 로스터에 등록했습니다.

미 MLB닷컴은 오늘(16일) "피츠버그가 강정호를 제한선수 명단에서 빼 40인 로스터에 등록했다."고 밝혔습니다. 피츠버그는 마이너리그 옵션을 사용해 강정호는 피츠버그 산하 트리플A팀 인디애나폴리스 인디언스에서 머물 예정입니다.

현지 언론은 "강정호의 메이저리그 복귀가 임박했다는 의미"로 해석하고 있습니다. 강정호는 아직 현역 로스터 25인 명단엔 이름을 올리지는 못했지만 언제든지 메이저리그 복귀 가능하게 됐습니다.

MLB닷컴은 "이제 강정호는 정상적으로 연봉을 받을 수 있고, 언제든 25인 현역 로스터에 등록할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강정호는 2015년 메이저리그에 진출한 뒤 2016년 12월 서울에서 음주 운전을 하다 달아난 혐의로 재판에 넘겨져 1심에서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습니다.

이후 재판 과정에서 과거 두 차례의 음주 운전 사례도 드러났고 미국 취업비자마저 발급받지 못해 2017시즌을 뛰지 못했습니다. 피츠버그는 지난해 3월 11일 강정호를 제한선수 명단에 올렸습니다.

강정호는 4월 말 극적으로 취업비자를 받았고, 피츠버그 전지훈련지에서 훈련을 시작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강정호, 제한선수 해제 40인 로스터 등록…빅리그 복귀 절차?
    • 입력 2018-06-16 10:12:14
    • 수정2018-06-16 10:53:34
    메이저리그
미국 프로야구 피츠버그가 1년 3개월 만에 강정호(31)를 제한선수 명단(Restricted list)에서 해제하고 40인 로스터에 등록했습니다.

미 MLB닷컴은 오늘(16일) "피츠버그가 강정호를 제한선수 명단에서 빼 40인 로스터에 등록했다."고 밝혔습니다. 피츠버그는 마이너리그 옵션을 사용해 강정호는 피츠버그 산하 트리플A팀 인디애나폴리스 인디언스에서 머물 예정입니다.

현지 언론은 "강정호의 메이저리그 복귀가 임박했다는 의미"로 해석하고 있습니다. 강정호는 아직 현역 로스터 25인 명단엔 이름을 올리지는 못했지만 언제든지 메이저리그 복귀 가능하게 됐습니다.

MLB닷컴은 "이제 강정호는 정상적으로 연봉을 받을 수 있고, 언제든 25인 현역 로스터에 등록할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강정호는 2015년 메이저리그에 진출한 뒤 2016년 12월 서울에서 음주 운전을 하다 달아난 혐의로 재판에 넘겨져 1심에서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습니다.

이후 재판 과정에서 과거 두 차례의 음주 운전 사례도 드러났고 미국 취업비자마저 발급받지 못해 2017시즌을 뛰지 못했습니다. 피츠버그는 지난해 3월 11일 강정호를 제한선수 명단에 올렸습니다.

강정호는 4월 말 극적으로 취업비자를 받았고, 피츠버그 전지훈련지에서 훈련을 시작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