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제부처 장관 비공식 만찬…“메가 투자 프로젝트 필요”
입력 2018.07.05 (08:47) 수정 2018.07.05 (09:35) 경제
경제부처 장관들이 비공식 만남을 갖고 차기 주력산업 발굴을 위해 국가적 차원의 투자 프로젝트가 필요하다는 데 공감했습니다.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등 경제부처 장관들은 어제(4일) 광화문 인근에서 격의 없는 소통을 위해 비공식 만찬을 했습니다.

이 자리에는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등이 참석했습니다.

유영민 과기정통부 장관, 강경화 외교부 장관,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 정현백 여성가족부 장관, 김영춘 해양수산부 장관 등도 함께 자리했습니다.

이번 만찬은 문재인 정부 2년 차를 맞아 경제부처 장관들의 팀워크를 다지고 정책 방향에 대한 아이디어를 모으기 위해 마련됐다고 기재부 측은 설명했습니다.

장관들은 일자리 창출을 위해 민간투자가 중요하다는 점에 공감하고 장관들이 더 많이 발로 뛰면서 기업들과 소통하기로 했습니다.

또 현재의 경제 상황 어려움을 타개하고 미래 먹거리를 발굴하기 위해 국가적 차원의 '메가 투자 프로젝트'가 필요하다는 데 인식을 같이하고 의견을 나눴습니다.

규제혁신은 이해관계자가 아닌 국민이 성과를 느낄 수 있도록 조속히 성과가 도출돼야 한다며 장관들이 더 자주 머리를 맞대고 논의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장관들은 문재인 정부 1년을 되돌아보면서 각자의 소회와 아쉬운 점들에 대해서도 의견을 내놨습니다.

이들은 긴밀한 팀 플레이를 통해 경제 패러다임 전환을 추진하고 대내외 리스크 요인을 안정적으로 관리했다고 평가했습니다.

다만 소득분배 악화, 청년 일자리 문제는 뼈아픈 만큼 필요한 정책 수단을 동원해 다 함께 대응해야 한다는데 의견을 같이했습니다.

참석자들은 경제 현안에 대해 격의 없는 의견을 나눌 필요가 있다는데 공감하고 앞으로 공식 회의 외에도 이 같은 비공식 만남을 최대한 자주 갖기로 했습니다.

경제부처 장관들은 올해 1월에도 '번개' 호프 미팅을 하고 최저임금, 부동산 시장 정책 등에 대해 허심탄회한 의견을 나눈 바 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경제부처 장관 비공식 만찬…“메가 투자 프로젝트 필요”
    • 입력 2018-07-05 08:47:40
    • 수정2018-07-05 09:35:08
    경제
경제부처 장관들이 비공식 만남을 갖고 차기 주력산업 발굴을 위해 국가적 차원의 투자 프로젝트가 필요하다는 데 공감했습니다.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등 경제부처 장관들은 어제(4일) 광화문 인근에서 격의 없는 소통을 위해 비공식 만찬을 했습니다.

이 자리에는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등이 참석했습니다.

유영민 과기정통부 장관, 강경화 외교부 장관,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 정현백 여성가족부 장관, 김영춘 해양수산부 장관 등도 함께 자리했습니다.

이번 만찬은 문재인 정부 2년 차를 맞아 경제부처 장관들의 팀워크를 다지고 정책 방향에 대한 아이디어를 모으기 위해 마련됐다고 기재부 측은 설명했습니다.

장관들은 일자리 창출을 위해 민간투자가 중요하다는 점에 공감하고 장관들이 더 많이 발로 뛰면서 기업들과 소통하기로 했습니다.

또 현재의 경제 상황 어려움을 타개하고 미래 먹거리를 발굴하기 위해 국가적 차원의 '메가 투자 프로젝트'가 필요하다는 데 인식을 같이하고 의견을 나눴습니다.

규제혁신은 이해관계자가 아닌 국민이 성과를 느낄 수 있도록 조속히 성과가 도출돼야 한다며 장관들이 더 자주 머리를 맞대고 논의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장관들은 문재인 정부 1년을 되돌아보면서 각자의 소회와 아쉬운 점들에 대해서도 의견을 내놨습니다.

이들은 긴밀한 팀 플레이를 통해 경제 패러다임 전환을 추진하고 대내외 리스크 요인을 안정적으로 관리했다고 평가했습니다.

다만 소득분배 악화, 청년 일자리 문제는 뼈아픈 만큼 필요한 정책 수단을 동원해 다 함께 대응해야 한다는데 의견을 같이했습니다.

참석자들은 경제 현안에 대해 격의 없는 의견을 나눌 필요가 있다는데 공감하고 앞으로 공식 회의 외에도 이 같은 비공식 만남을 최대한 자주 갖기로 했습니다.

경제부처 장관들은 올해 1월에도 '번개' 호프 미팅을 하고 최저임금, 부동산 시장 정책 등에 대해 허심탄회한 의견을 나눈 바 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