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고의사고 내고 억대 보험금 챙긴 중학교 동창생들 붙잡혀
입력 2018.07.05 (12:00) 사회
일부러 교통사고를 내 억대 보험금을 챙긴 중학교 동창생들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서울 성동경찰서는 보험사기방지특별법 위반 등의 혐의로 24살 신 모 씨 등 27명을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습니다.

신 씨 등은 2012년 5월부터 2017년 2월까지 경기도 시흥시 등에서 총 29번에 걸쳐 고의로 교통사고를 내고 보험금 1억 3천여만 원을 받아낸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이들은 교차로에서 좌회전하면서 진입하는 차량이나 작은 길에서 큰 길로 진입하는 차량을 노려 고의로 접촉사고를 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신 씨 등은 경찰 조사에서 "생활비와 유흥비를 벌기 위해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했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이들이 직진 차량이 우선인 점을 노리고 범행을 저질렀다"며 운전자들의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 고의사고 내고 억대 보험금 챙긴 중학교 동창생들 붙잡혀
    • 입력 2018-07-05 12:00:41
    사회
일부러 교통사고를 내 억대 보험금을 챙긴 중학교 동창생들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서울 성동경찰서는 보험사기방지특별법 위반 등의 혐의로 24살 신 모 씨 등 27명을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습니다.

신 씨 등은 2012년 5월부터 2017년 2월까지 경기도 시흥시 등에서 총 29번에 걸쳐 고의로 교통사고를 내고 보험금 1억 3천여만 원을 받아낸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이들은 교차로에서 좌회전하면서 진입하는 차량이나 작은 길에서 큰 길로 진입하는 차량을 노려 고의로 접촉사고를 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신 씨 등은 경찰 조사에서 "생활비와 유흥비를 벌기 위해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했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이들이 직진 차량이 우선인 점을 노리고 범행을 저질렀다"며 운전자들의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