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주러시아 美대사 “트럼프, 푸틴과 단독회담서 선거개입 거론”
입력 2018.07.06 (10:07) 수정 2018.07.06 (10:11) 국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이달 중순 핀란드 헬싱키에서 열리는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의 첫 정상회담에서 러시아의 미국 선거 개입 문제를 거론할 것이라고 현지시간 오늘(5일) 블룸버그 통신이 존 헌츠먼 러시아 주재 미국 대사를 인용해 보도했습니다.

헌츠먼 대사는 이날 전화 언론브리핑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푸틴 대통령과의 단독회담에서 선거 개입 문제를 비롯한 러시아의 "해로운 활동"을 논의하려고 준비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헌츠먼 대사는 "문제를 얘기하지 않으면 풀 수 없다"면서 "공은 러시아 쪽에 넘어가 있고, 우리 정부는 러시아의 해로운 활동들에 대해 계속 책임을 묻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미국 민주당은 트럼프 대통령이 푸틴 대통령과 회담에서 재작년 러시아의 대선 개입 문제를 추궁하라고 요구하고 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크림반도 병합 문제와 시리아 사태의 해결 방안 등을 논의하려고 계획하고 있다고 익명의 정부 관계자가 전했습니다.

미 언론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이번 정상회담을 배석자 없는 일대일 회담으로 시작하길 원하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사진출처 : AP=연합뉴스]
  • 주러시아 美대사 “트럼프, 푸틴과 단독회담서 선거개입 거론”
    • 입력 2018-07-06 10:07:17
    • 수정2018-07-06 10:11:25
    국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이달 중순 핀란드 헬싱키에서 열리는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의 첫 정상회담에서 러시아의 미국 선거 개입 문제를 거론할 것이라고 현지시간 오늘(5일) 블룸버그 통신이 존 헌츠먼 러시아 주재 미국 대사를 인용해 보도했습니다.

헌츠먼 대사는 이날 전화 언론브리핑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푸틴 대통령과의 단독회담에서 선거 개입 문제를 비롯한 러시아의 "해로운 활동"을 논의하려고 준비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헌츠먼 대사는 "문제를 얘기하지 않으면 풀 수 없다"면서 "공은 러시아 쪽에 넘어가 있고, 우리 정부는 러시아의 해로운 활동들에 대해 계속 책임을 묻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미국 민주당은 트럼프 대통령이 푸틴 대통령과 회담에서 재작년 러시아의 대선 개입 문제를 추궁하라고 요구하고 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크림반도 병합 문제와 시리아 사태의 해결 방안 등을 논의하려고 계획하고 있다고 익명의 정부 관계자가 전했습니다.

미 언론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이번 정상회담을 배석자 없는 일대일 회담으로 시작하길 원하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사진출처 : AP=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