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브리핑] “밥 주세요! 현기증 난단 말이에요~”
입력 2018.07.06 (20:46) 수정 2018.07.06 (20:50)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식사시간이에요~ 주인님 밥주세요~"

큰 소리로 짖어대는 견공!

주인이 모른 척 장난을 치자 뭔가를 찾으러 가죠?

녀석이 주둥이에 물고 나온 건? 밥 그릇입니다.

"밥 시간 지났다고요!" "배고프다고요!" 이렇게 항의라도 하듯 밥그릇을 내동댕이칩니다.

일본에 사는 시바견, 마루인데요.

간식이 먹고싶을 때 종종 이렇게 의사표현을 한다고 합니다.

배고프면 예민해지는 마루!

이렇게까지 하는데, 주인은 간식 안 줄 수가 없겠네요.

<글로벌 브리핑>이었습니다.
  • [글로벌24 브리핑] “밥 주세요! 현기증 난단 말이에요~”
    • 입력 2018-07-06 20:47:52
    • 수정2018-07-06 20:50:07
    글로벌24
"식사시간이에요~ 주인님 밥주세요~"

큰 소리로 짖어대는 견공!

주인이 모른 척 장난을 치자 뭔가를 찾으러 가죠?

녀석이 주둥이에 물고 나온 건? 밥 그릇입니다.

"밥 시간 지났다고요!" "배고프다고요!" 이렇게 항의라도 하듯 밥그릇을 내동댕이칩니다.

일본에 사는 시바견, 마루인데요.

간식이 먹고싶을 때 종종 이렇게 의사표현을 한다고 합니다.

배고프면 예민해지는 마루!

이렇게까지 하는데, 주인은 간식 안 줄 수가 없겠네요.

<글로벌 브리핑>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글로벌24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