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나문희·김수안 ‘소공녀’, 크랭크업…유쾌한 휴먼 코미디
입력 2018.07.20 (10:10) 연합뉴스
나문희·김수안·천우희가 호흡을 맞춘 영화 '소공녀'(가제)가 최근 촬영을 마쳤다고 제작사 지오필름이 20일 밝혔다.

'소공녀'는 부산 달동네를 주름잡는 할매(나문희 분) 말순 앞에 어느 날 갓 태난 동생 진주를 업은 손녀 공주(김수안)가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유쾌한 동거를 그린 작품.

철없는 할매 말순 역은 나문희가, 동생을 돌보며 할머니와 티격태격 동거를 이어가는 공주 역은 아역 배우 김수안이 각각 맡았다. '곡성' 등에 출연한 천우희는 공주를 애틋하게 챙기는 담임 선생님으로 나온다.

허인무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고, 후반 작업을 거쳐 개봉할 예정이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나문희·김수안 ‘소공녀’, 크랭크업…유쾌한 휴먼 코미디
    • 입력 2018-07-20 10:10:38
    연합뉴스
나문희·김수안·천우희가 호흡을 맞춘 영화 '소공녀'(가제)가 최근 촬영을 마쳤다고 제작사 지오필름이 20일 밝혔다.

'소공녀'는 부산 달동네를 주름잡는 할매(나문희 분) 말순 앞에 어느 날 갓 태난 동생 진주를 업은 손녀 공주(김수안)가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유쾌한 동거를 그린 작품.

철없는 할매 말순 역은 나문희가, 동생을 돌보며 할머니와 티격태격 동거를 이어가는 공주 역은 아역 배우 김수안이 각각 맡았다. '곡성' 등에 출연한 천우희는 공주를 애틋하게 챙기는 담임 선생님으로 나온다.

허인무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고, 후반 작업을 거쳐 개봉할 예정이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