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폭염 속 아파트 정전 잇따라
입력 2018.07.27 (06:51) 수정 2018.07.27 (06:55) 사회
폭염에 아파트 전력 수요가 늘어나면서 대구 지역 아파트 정전 사고가 잇따랐습니다.

어젯밤(26일) 10시 40분쯤 대구시 수성구 범물동의 한 아파트 단지에서 갑자기 전력 공급이 중단됐습니다. 한전과 소방당국이 나서 4시간여 만에 전기 공급을 재개했지만, 680가구 주민들이 큰 불편을 겪었습니다.

한전과 소방당국은 전력 과부하로 변압기가 고장나면서 정전이 발생한 것으로 파악하고 있습니다.

앞서 어제 저녁 7시 20분쯤에는 대구시 남구 봉덕동의 한 아파트에서 정전이 발생해 180가구 주민들이 불편을 겪기도 했습니다.
  • 폭염 속 아파트 정전 잇따라
    • 입력 2018-07-27 06:51:39
    • 수정2018-07-27 06:55:56
    사회
폭염에 아파트 전력 수요가 늘어나면서 대구 지역 아파트 정전 사고가 잇따랐습니다.

어젯밤(26일) 10시 40분쯤 대구시 수성구 범물동의 한 아파트 단지에서 갑자기 전력 공급이 중단됐습니다. 한전과 소방당국이 나서 4시간여 만에 전기 공급을 재개했지만, 680가구 주민들이 큰 불편을 겪었습니다.

한전과 소방당국은 전력 과부하로 변압기가 고장나면서 정전이 발생한 것으로 파악하고 있습니다.

앞서 어제 저녁 7시 20분쯤에는 대구시 남구 봉덕동의 한 아파트에서 정전이 발생해 180가구 주민들이 불편을 겪기도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