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그리스, 최악 산불에 이어 물난리
입력 2018.07.27 (10:42) 수정 2018.07.27 (11:00)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최악의 산불이 덮친 그리스에 이번에는 물난리가 닥쳤습니다.

그리스 소방당국은 어제 오후, 수도 아테네 북쪽 외곽에 돌풍과 함께 폭우가 쏟아져 상당수 주택과 자동차가 침수 피해를 입었다고 밝혔습니다.

지난 23일 밤 산불 피해가 집중됐던 해안 도시 마티에도 상당량의 비가 내린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그리스 국방부는 산불로 초토화된 이 지역이 홍수 피해까지 입는 일이 없도록 군 병력을 동원해 배수로를 파는 작업을 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그리스 정부당국은 80여 명의 사망자를 낸 산불 참사의 원인으로 방화 가능성을 지목했습니다.

그리스 공공질서부 장관은 어제 기자회견에서 이번 산불의 원인이 방화 범죄와 관련됐음을 암시하는 중요한 흔적을 발견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리스 경찰도 방화임을 입증할 일부 증언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그리스, 최악 산불에 이어 물난리
    • 입력 2018-07-27 10:42:19
    • 수정2018-07-27 11:00:58
    지구촌뉴스
최악의 산불이 덮친 그리스에 이번에는 물난리가 닥쳤습니다.

그리스 소방당국은 어제 오후, 수도 아테네 북쪽 외곽에 돌풍과 함께 폭우가 쏟아져 상당수 주택과 자동차가 침수 피해를 입었다고 밝혔습니다.

지난 23일 밤 산불 피해가 집중됐던 해안 도시 마티에도 상당량의 비가 내린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그리스 국방부는 산불로 초토화된 이 지역이 홍수 피해까지 입는 일이 없도록 군 병력을 동원해 배수로를 파는 작업을 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그리스 정부당국은 80여 명의 사망자를 낸 산불 참사의 원인으로 방화 가능성을 지목했습니다.

그리스 공공질서부 장관은 어제 기자회견에서 이번 산불의 원인이 방화 범죄와 관련됐음을 암시하는 중요한 흔적을 발견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리스 경찰도 방화임을 입증할 일부 증언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