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임종훈-양하은, 세계선수권 챔피언 꺾고 호주오픈탁구 결승행
입력 2018.07.27 (19:56) 연합뉴스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 출전하는 임종훈(KGC인삼공사)-양하은(대한항공) 듀오가 2017 독일 세계선수권대회 챔피언 콤비를 꺾고 결승에 올라 아시안게임 메달 사냥 기대를 부풀렸다.

또 한국 선수끼리 결승 대결이 성사돼 혼합복식에서는 금메달과 은메달을 확보했다.

임종훈-양하은 조는 27일 호주 질롱에서 열린 2018 호주오픈 국제탁구대회 혼합복식 준결승에서 작년 세계선수권 우승을 합작했던 일본의 요시무라 마하루-이시카와 카스미 조를 3-1(11-7 11-9 11-13 11-6)로 물리쳤다.

이로써 임종훈-양하은 조는 결승에서 한국의 이상수(국군체육부대)-전지희(포스코에너지) 조와 우승을 다툰다.

한국은 우리 선수끼리 결승 대결이 성사되면서 금메달과 은메달을 동시에 수확하게 됐다.

이상수-전지희 조는 앞서 4강 상대인 대만의 천취유안-청이청 조에 3-0(13-11 11-9 11-9) 완승을 하고 결승에 합류했다.

특히 임종훈-양하은 조와 이상수-전지희 조는 아시안게임에 참가하는 혼복 콤비여서 한 달 후 열릴 아시안게임에서 메달 사냥 가능성을 키웠다.

지난주 코리아오픈에서 혼복 동메달을 땄던 임종훈-양하은 조는 요시무라-이시카와 조를 맞아 1, 2세트를 따낸 후 기선을 잡았다. 이어 3세트를 듀스 대결 끝에 내줬지만 4세트를 여유 있게 이겨 결승 진출을 확정했다.

남자복식에서는 이상수-정영식(미래에셋대우) 조가 대만의 랴요청팅-린윤주 조를 3-1로 돌려세우고 결승에 올라 은메달을 확보했다.

이상수-정영식 조는 일본의 모리조노 마사타카-요시마 유아 조와 결승 대결을 벌인다.

여자복식에서는 전지희-양하은 조가 준결승에서 만난 일본의 이토 미마-하야타 힌나 조에 2-3으로 져 동메달을 만족해야 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임종훈-양하은, 세계선수권 챔피언 꺾고 호주오픈탁구 결승행
    • 입력 2018-07-27 19:56:52
    연합뉴스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 출전하는 임종훈(KGC인삼공사)-양하은(대한항공) 듀오가 2017 독일 세계선수권대회 챔피언 콤비를 꺾고 결승에 올라 아시안게임 메달 사냥 기대를 부풀렸다.

또 한국 선수끼리 결승 대결이 성사돼 혼합복식에서는 금메달과 은메달을 확보했다.

임종훈-양하은 조는 27일 호주 질롱에서 열린 2018 호주오픈 국제탁구대회 혼합복식 준결승에서 작년 세계선수권 우승을 합작했던 일본의 요시무라 마하루-이시카와 카스미 조를 3-1(11-7 11-9 11-13 11-6)로 물리쳤다.

이로써 임종훈-양하은 조는 결승에서 한국의 이상수(국군체육부대)-전지희(포스코에너지) 조와 우승을 다툰다.

한국은 우리 선수끼리 결승 대결이 성사되면서 금메달과 은메달을 동시에 수확하게 됐다.

이상수-전지희 조는 앞서 4강 상대인 대만의 천취유안-청이청 조에 3-0(13-11 11-9 11-9) 완승을 하고 결승에 합류했다.

특히 임종훈-양하은 조와 이상수-전지희 조는 아시안게임에 참가하는 혼복 콤비여서 한 달 후 열릴 아시안게임에서 메달 사냥 가능성을 키웠다.

지난주 코리아오픈에서 혼복 동메달을 땄던 임종훈-양하은 조는 요시무라-이시카와 조를 맞아 1, 2세트를 따낸 후 기선을 잡았다. 이어 3세트를 듀스 대결 끝에 내줬지만 4세트를 여유 있게 이겨 결승 진출을 확정했다.

남자복식에서는 이상수-정영식(미래에셋대우) 조가 대만의 랴요청팅-린윤주 조를 3-1로 돌려세우고 결승에 올라 은메달을 확보했다.

이상수-정영식 조는 일본의 모리조노 마사타카-요시마 유아 조와 결승 대결을 벌인다.

여자복식에서는 전지희-양하은 조가 준결승에서 만난 일본의 이토 미마-하야타 힌나 조에 2-3으로 져 동메달을 만족해야 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