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브리핑] 실종된 할아버지, 드론이 찾았다!
입력 2018.07.27 (20:44) 수정 2018.07.27 (20:59)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글로벌 브리핑입니다.

울창한 습지대에서 노인이 실종됐다는 신고가 접수됐습니다.

대대적인 수색작전이 펼쳐졌는데요.

실종된 지 20시간 만에 극적으로 구조됐습니다.

구조대에 큰 도움을 준 건?

바로, 드론이었는데요.

드론의 활약상 함께 보시죠.

[리포트]

영국 노퍽 지역 습지대!

75살 피터 씨가 귀가하던 중 실종됐습니다.

헬리콥터와 50여 명이 수색작전에 투입됐는데요.

갈대가 빽빽한 습지대에서 사람을 찾기란 불가능했고, 경찰은 무인항공기를 띄웠습니다.

그리고 드론 카메라에 움직이는 형상이 잡혔습니다.

"할아버지가 맞나요?"

진흙에 파묻혀 있던 피터 할아버지를 발견하는 데 성공했습니다.

늪지대에서 20시간 이상 버틴 할아버지는 저체온증이 심했지만 병원에 즉시 이송돼, 회복 중이라고 하는데요.

가족들은 할아버지를 구해 준 수색대와 드론에 고마움을 전했습니다.
  • [글로벌24 브리핑] 실종된 할아버지, 드론이 찾았다!
    • 입력 2018-07-27 20:45:00
    • 수정2018-07-27 20:59:21
    글로벌24
[앵커]

글로벌 브리핑입니다.

울창한 습지대에서 노인이 실종됐다는 신고가 접수됐습니다.

대대적인 수색작전이 펼쳐졌는데요.

실종된 지 20시간 만에 극적으로 구조됐습니다.

구조대에 큰 도움을 준 건?

바로, 드론이었는데요.

드론의 활약상 함께 보시죠.

[리포트]

영국 노퍽 지역 습지대!

75살 피터 씨가 귀가하던 중 실종됐습니다.

헬리콥터와 50여 명이 수색작전에 투입됐는데요.

갈대가 빽빽한 습지대에서 사람을 찾기란 불가능했고, 경찰은 무인항공기를 띄웠습니다.

그리고 드론 카메라에 움직이는 형상이 잡혔습니다.

"할아버지가 맞나요?"

진흙에 파묻혀 있던 피터 할아버지를 발견하는 데 성공했습니다.

늪지대에서 20시간 이상 버틴 할아버지는 저체온증이 심했지만 병원에 즉시 이송돼, 회복 중이라고 하는데요.

가족들은 할아버지를 구해 준 수색대와 드론에 고마움을 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글로벌24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