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브라질 좌파 노동자당, 룰라 석방 촉구 ‘릴레이 단식’ 예고
입력 2018.07.31 (02:22) 국제
브라질 좌파 노동자당(PT)이 부패혐의로 수감돼 있는 루이스 이나시우 룰라 다 시우바 전 대통령 석방을 요구하며 릴레이 단식을 예고했습니다.

30일(현지시간) 브라질 언론에 따르면 노동자당은 다음 달 4일 전당대회에 맞춰 전국에서 룰라 전 대통령 석방을 촉구하는 지지자들의 단식 농성이 이어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전당대회 역시 당 지도부와 당원, 지지자들이 단식하는 가운데 진행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와 함께 노동자당은 룰라 전 대통령 석방과 대선 출마 허용을 촉구하는 서명 운동도 전국적으로 벌일 계획입니다.

노동자당은 전당대회에서 룰라 전 대통령을 대선후보로 확정 발표하고, 다음 달 15일까지 연방선거법원에 후보 등록을 마친 뒤 본격적인 선거 운동을 시작할 예정입니다.

노동자당의 차세대 주자로 꼽히고 룰라 변호인단에 참여하는 페르난두 아다지 전 상파울루 시장은 "룰라 전 대통령이 올해 대선에 출마하면 1차 투표에서 당선을 확정 지을 수 있다"며 지지를 호소했습니다.

룰라 전 대통령은 뇌물수수 등 부패행위와 돈세탁 등 혐의로 지난해 7월 1심 재판에서 9년 6개월, 올해 1월 2심 재판에서 12년 1개월 징역형을 선고받고 4월 7일 남부 쿠리치바 시에 있는 연방경찰에 수감됐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브라질 좌파 노동자당, 룰라 석방 촉구 ‘릴레이 단식’ 예고
    • 입력 2018-07-31 02:22:50
    국제
브라질 좌파 노동자당(PT)이 부패혐의로 수감돼 있는 루이스 이나시우 룰라 다 시우바 전 대통령 석방을 요구하며 릴레이 단식을 예고했습니다.

30일(현지시간) 브라질 언론에 따르면 노동자당은 다음 달 4일 전당대회에 맞춰 전국에서 룰라 전 대통령 석방을 촉구하는 지지자들의 단식 농성이 이어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전당대회 역시 당 지도부와 당원, 지지자들이 단식하는 가운데 진행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와 함께 노동자당은 룰라 전 대통령 석방과 대선 출마 허용을 촉구하는 서명 운동도 전국적으로 벌일 계획입니다.

노동자당은 전당대회에서 룰라 전 대통령을 대선후보로 확정 발표하고, 다음 달 15일까지 연방선거법원에 후보 등록을 마친 뒤 본격적인 선거 운동을 시작할 예정입니다.

노동자당의 차세대 주자로 꼽히고 룰라 변호인단에 참여하는 페르난두 아다지 전 상파울루 시장은 "룰라 전 대통령이 올해 대선에 출마하면 1차 투표에서 당선을 확정 지을 수 있다"며 지지를 호소했습니다.

룰라 전 대통령은 뇌물수수 등 부패행위와 돈세탁 등 혐의로 지난해 7월 1심 재판에서 9년 6개월, 올해 1월 2심 재판에서 12년 1개월 징역형을 선고받고 4월 7일 남부 쿠리치바 시에 있는 연방경찰에 수감됐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