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라오스 수해지역 한국의료팀 진료 시작
입력 2018.07.31 (14:46) 수정 2018.07.31 (15:37) 국제
라오스 수력발전소 보조댐 사고에 따른 수재민을 도울 우리나라 의료팀이 31일 현지에서 진료를 시작했습니다.

의료인 20명으로 구성된 대한민국 해외긴급구호대는 이날 오전 라오스 남부 아타프 주 주립병원에서 소아과 진료를 시작했습니다. 구호대는 또 홍수피해가 가장 컸던 아타프 주 사남사이군 보건소 한쪽에 에어 텐트로 임시진료소 3개를 설치했습니다.

의료팀이 활동할 진료소 주변에는 이재민 약 3천500명을 위한 임시 거주처 4곳이 운영되고 있습니다.

사남사이군 보건소에선 한국 의료팀에 앞서 사고 초기에 현지 의료진과 중국, 베트남 구호대가 임시진료소를 차리고 진료를 시작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라오스 수해지역 한국의료팀 진료 시작
    • 입력 2018-07-31 14:46:37
    • 수정2018-07-31 15:37:14
    국제
라오스 수력발전소 보조댐 사고에 따른 수재민을 도울 우리나라 의료팀이 31일 현지에서 진료를 시작했습니다.

의료인 20명으로 구성된 대한민국 해외긴급구호대는 이날 오전 라오스 남부 아타프 주 주립병원에서 소아과 진료를 시작했습니다. 구호대는 또 홍수피해가 가장 컸던 아타프 주 사남사이군 보건소 한쪽에 에어 텐트로 임시진료소 3개를 설치했습니다.

의료팀이 활동할 진료소 주변에는 이재민 약 3천500명을 위한 임시 거주처 4곳이 운영되고 있습니다.

사남사이군 보건소에선 한국 의료팀에 앞서 사고 초기에 현지 의료진과 중국, 베트남 구호대가 임시진료소를 차리고 진료를 시작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