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경련, 일본 집권여당 간사장 포함된 방한단과 간담회
입력 2018.08.02 (08:46) 수정 2018.08.02 (09:07) 경제
전국경제인연합회는 오늘(2일) 서울 용산 노보텔 앰버서더에서 니카이 도시히로(二階俊博) 일본 자민당 간사장 등과 만나 '한일 양국 산업협력 방안'을 주제로 조찬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습니다.

니카이 간사장은 일본 여당인 자민당에서 아베 신조(安倍晋三) 총리 다음 서열로 평가됩니다.

이번 행사는 6월 허창수 전경련 회장이 일본을 방문했을 때 니카이 간사장 측이 한국 경제계와의 교류 행사를 요청해 성사됐으며, 간담회에는 니카이 간사장 등 일본 국회의원 40여 명과 자민당 관계자 등 300여 명이 참석했습니다.

간담회를 주재한 김윤 삼양홀딩스 회장(전경련 부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올해는 한일 양국 관계의 새로운 파트너십을 대외적으로 천명한 '김대중-오부치 선언' 20주년이 되는 특별한 해"라며 "지리적으로 가장 가깝고 비슷한 가치관을 공유한 이웃 국가로서 일본의 인력난과 한국의 청년실업, 저출산·고령화, 동북아 평화 등 양국이 직면한 여러 이슈에 관해 협력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습니다.

니카이 간사장 등은 매년 일본에서 연수를 해왔으나 올해 처음으로 한국에서 해외 연수를 했으며, 정책 개발과 최근의 북한 정세 파악 등이 목적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전경련, 일본 집권여당 간사장 포함된 방한단과 간담회
    • 입력 2018-08-02 08:46:26
    • 수정2018-08-02 09:07:57
    경제
전국경제인연합회는 오늘(2일) 서울 용산 노보텔 앰버서더에서 니카이 도시히로(二階俊博) 일본 자민당 간사장 등과 만나 '한일 양국 산업협력 방안'을 주제로 조찬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습니다.

니카이 간사장은 일본 여당인 자민당에서 아베 신조(安倍晋三) 총리 다음 서열로 평가됩니다.

이번 행사는 6월 허창수 전경련 회장이 일본을 방문했을 때 니카이 간사장 측이 한국 경제계와의 교류 행사를 요청해 성사됐으며, 간담회에는 니카이 간사장 등 일본 국회의원 40여 명과 자민당 관계자 등 300여 명이 참석했습니다.

간담회를 주재한 김윤 삼양홀딩스 회장(전경련 부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올해는 한일 양국 관계의 새로운 파트너십을 대외적으로 천명한 '김대중-오부치 선언' 20주년이 되는 특별한 해"라며 "지리적으로 가장 가깝고 비슷한 가치관을 공유한 이웃 국가로서 일본의 인력난과 한국의 청년실업, 저출산·고령화, 동북아 평화 등 양국이 직면한 여러 이슈에 관해 협력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습니다.

니카이 간사장 등은 매년 일본에서 연수를 해왔으나 올해 처음으로 한국에서 해외 연수를 했으며, 정책 개발과 최근의 북한 정세 파악 등이 목적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