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수도권 지하철 전자파 미미…안전 기준의 1% 수준”
입력 2018.08.02 (12:45) 수정 2018.08.02 (12:52)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수도권 지하철 객실 내 전자파 강도가 미미하다는 측정 결과가 나왔습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오늘 수도권 지하철 각 승강장과 터널 구간에 설치된 LTE 기지국과 와이파이에서 방출되는 전자파 강도를 측정한 결과 평균값이 국제와 국내표준에서 규정하고 있는 인체보호기준 대비 1% 수준으로 나타났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실태조사는 지하철 이동 중 스마트폰 활용도가 높아진 상황에서, 객실 내 전자파 환경에 대한 국민의 궁금증과 불안을 해소하기 위해 처음으로 이뤄졌습니다.
  • “수도권 지하철 전자파 미미…안전 기준의 1% 수준”
    • 입력 2018-08-02 12:48:48
    • 수정2018-08-02 12:52:43
    뉴스 12
수도권 지하철 객실 내 전자파 강도가 미미하다는 측정 결과가 나왔습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오늘 수도권 지하철 각 승강장과 터널 구간에 설치된 LTE 기지국과 와이파이에서 방출되는 전자파 강도를 측정한 결과 평균값이 국제와 국내표준에서 규정하고 있는 인체보호기준 대비 1% 수준으로 나타났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실태조사는 지하철 이동 중 스마트폰 활용도가 높아진 상황에서, 객실 내 전자파 환경에 대한 국민의 궁금증과 불안을 해소하기 위해 처음으로 이뤄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