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7월 폭염에 119구급대 온열환자 이송 200% 증가
입력 2018.08.02 (13:00) 수정 2018.08.02 (13:12) 사회
기록적인 폭염으로 지난달 119구급대의 온열 환자 이송이 급증했습니다.

소방청에 따르면 지난 7월 한 달간 온열 환자 이송 등 119구급대의 출동 건수는 모두 1,066건으로, 이는 지난해 7월 355번 출동했던 것과 비교해 200% 늘어난 수치입니다.

지난달 물놀이 등 수난사고로 인한 출동도 228건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106건 대비 115% 늘었습니다. 급수지원 출동 역시 883건으로 지난해 7월보다 600% 증가하는 등 폭염과 관련한 119 활동이 크게 늘어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또 폭염으로 벌들의 활동이 증가하면서 벌집 제거 출동도 3만 5,757건으로 2.9% 늘었습니다.

소방청은 지방 자치단체와 함께 도로와 쪽방촌 밀집지역에 물을 뿌리는 등, 119 불볕더위 구급대와 119 시민수상구조대를 운영하면서 더운 날씨로 인한 사고를 막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7월 폭염에 119구급대 온열환자 이송 200% 증가
    • 입력 2018-08-02 13:00:38
    • 수정2018-08-02 13:12:23
    사회
기록적인 폭염으로 지난달 119구급대의 온열 환자 이송이 급증했습니다.

소방청에 따르면 지난 7월 한 달간 온열 환자 이송 등 119구급대의 출동 건수는 모두 1,066건으로, 이는 지난해 7월 355번 출동했던 것과 비교해 200% 늘어난 수치입니다.

지난달 물놀이 등 수난사고로 인한 출동도 228건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106건 대비 115% 늘었습니다. 급수지원 출동 역시 883건으로 지난해 7월보다 600% 증가하는 등 폭염과 관련한 119 활동이 크게 늘어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또 폭염으로 벌들의 활동이 증가하면서 벌집 제거 출동도 3만 5,757건으로 2.9% 늘었습니다.

소방청은 지방 자치단체와 함께 도로와 쪽방촌 밀집지역에 물을 뿌리는 등, 119 불볕더위 구급대와 119 시민수상구조대를 운영하면서 더운 날씨로 인한 사고를 막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