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뜨거운 한반도
‘폭염 장기화’… 파주시 경로당 냉방비 전액 지원
입력 2018.08.02 (14:16) 수정 2018.08.02 (14:20) 사회
경기도 파주시는 어르신들의 쉼터 역할을 하는 경로당이 전기료 부담으로 냉방기 가동을 하지 못하는 일이 없도록 재난관리기금과 일반예산을 사용해 냉방비를 전액 지원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파주시는 역대 최악의 폭염이 예상되는 가운데 최종환 시장 주재로 긴급 대책회의를 열고 부서별 추진상황을 점검해 부족한 부분은 보완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경로당 운영도 지역 여건에 따라 오후 9시까지 연장해 야간 개방할 수 있도록 탄력적으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시는 그동안 시에 등록된 경로당(395곳)의 냉방비를 7∼8월 2달간 월 10만 원씩 지원했으나 올여름 사상 최대의 폭염 장기화로 경로당 냉방비 전액(1천 300만원 예상)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파주시는 이를 위해 파주시의회와도 협의해 필요한 예산은 추경에 추가 반영 하기로 했습니다.

파주시는 재난대책본부 차원의 전담팀을 구성, 각 분야에 걸쳐 폭염 대처 방안을 마련해 추진 중입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폭염 장기화’… 파주시 경로당 냉방비 전액 지원
    • 입력 2018-08-02 14:16:16
    • 수정2018-08-02 14:20:54
    사회
경기도 파주시는 어르신들의 쉼터 역할을 하는 경로당이 전기료 부담으로 냉방기 가동을 하지 못하는 일이 없도록 재난관리기금과 일반예산을 사용해 냉방비를 전액 지원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파주시는 역대 최악의 폭염이 예상되는 가운데 최종환 시장 주재로 긴급 대책회의를 열고 부서별 추진상황을 점검해 부족한 부분은 보완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경로당 운영도 지역 여건에 따라 오후 9시까지 연장해 야간 개방할 수 있도록 탄력적으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시는 그동안 시에 등록된 경로당(395곳)의 냉방비를 7∼8월 2달간 월 10만 원씩 지원했으나 올여름 사상 최대의 폭염 장기화로 경로당 냉방비 전액(1천 300만원 예상)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파주시는 이를 위해 파주시의회와도 협의해 필요한 예산은 추경에 추가 반영 하기로 했습니다.

파주시는 재난대책본부 차원의 전담팀을 구성, 각 분야에 걸쳐 폭염 대처 방안을 마련해 추진 중입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