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광주 전통시장 빈 집 화재…상인들이 힘 합쳐 초기 진화
입력 2018.08.02 (15:14) 수정 2018.08.02 (15:18) 사회
오늘(2일) 오전 9시 35분쯤 광주시 서구 양동시장에 있는 빈집에 불이나 20여 분만에 진화됐습니다.

불이 나자 상인들이 자체 진화에 나서 큰 불길을 잡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 과정에서 상인 1명이 연기를 흡입해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지만, 건강에 큰 문제는 없는 상탭니다.

불이 난 빈집은 상가 한 곳과 연결돼 있어 초기 진화를 못 했다면 하마터면 대형 화재로 번질 뻔했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전기 배전반에서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광주 전통시장 빈 집 화재…상인들이 힘 합쳐 초기 진화
    • 입력 2018-08-02 15:14:19
    • 수정2018-08-02 15:18:42
    사회
오늘(2일) 오전 9시 35분쯤 광주시 서구 양동시장에 있는 빈집에 불이나 20여 분만에 진화됐습니다.

불이 나자 상인들이 자체 진화에 나서 큰 불길을 잡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 과정에서 상인 1명이 연기를 흡입해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지만, 건강에 큰 문제는 없는 상탭니다.

불이 난 빈집은 상가 한 곳과 연결돼 있어 초기 진화를 못 했다면 하마터면 대형 화재로 번질 뻔했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전기 배전반에서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