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뜨거운 한반도
폭염 장기화…우본 집배원 택배 방문접수 17일까지 중단
입력 2018.08.02 (18:21) 수정 2018.08.02 (19:46) IT·과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는 폭염이 20일 이상 이어짐에 따라 집배원의 업무 경감을 위해 택배 방문접수(픽업)를 17일까지 일시 중단한다고 2일 밝혔습니다.

집배원이 픽업하던 택배는 우체국 내근직원 등이 대신 접수해 고객 불편을 최소화할 계획입니다.

하지만 일부 지역은 서비스가 제한될 수 있어 택배 방문접수를 원하면 사전에 관할 우체국에 문의해야 합니다.

단 반품 택배 픽업은 변동 없이 이뤄집니다.

이번 택배 방문접수 중단은 폭염 후속 대책의 하나로 우정사업본부는 폭염이 기승을 부리자 지난달 24일부터 집배원의 휴게시간을 1시간 연장했습니다.

우본은 "향후에도 집배원 업무 경감을 지속해서 추진할 예정"이라고 설명했습니다.
  • 폭염 장기화…우본 집배원 택배 방문접수 17일까지 중단
    • 입력 2018-08-02 18:21:08
    • 수정2018-08-02 19:46:13
    IT·과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는 폭염이 20일 이상 이어짐에 따라 집배원의 업무 경감을 위해 택배 방문접수(픽업)를 17일까지 일시 중단한다고 2일 밝혔습니다.

집배원이 픽업하던 택배는 우체국 내근직원 등이 대신 접수해 고객 불편을 최소화할 계획입니다.

하지만 일부 지역은 서비스가 제한될 수 있어 택배 방문접수를 원하면 사전에 관할 우체국에 문의해야 합니다.

단 반품 택배 픽업은 변동 없이 이뤄집니다.

이번 택배 방문접수 중단은 폭염 후속 대책의 하나로 우정사업본부는 폭염이 기승을 부리자 지난달 24일부터 집배원의 휴게시간을 1시간 연장했습니다.

우본은 "향후에도 집배원 업무 경감을 지속해서 추진할 예정"이라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