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주요뉴스] 캐나다 맥도날드, 임신부에 ‘세정제 섞인 커피’ 제공
입력 2018.08.02 (20:33) 수정 2018.08.02 (20:58)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캐나다의 한 맥도날드 매장이 임신부에게 세제가 담긴 커피를 건넨 사실이 드러났다고 BBC가 보도했습니다.

임신 8개월의 한 30대 여성이 맥도날드에서 주문한 커피 맛이 이상하다고 느껴 매장에 항의했는데요,

매장 내 커피 머신을 확인한 결과, 우유가 들어 있는 통과 연결돼야 할 호스 노즐이 세정제 통과 연결돼 있었다고 BBC는 전했습니다.

맥도날드 측은 커피 머신을 청소하는 과정에서 제대로 확인하지 못했다며, 재발 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 [글로벌24 주요뉴스] 캐나다 맥도날드, 임신부에 ‘세정제 섞인 커피’ 제공
    • 입력 2018-08-02 20:33:50
    • 수정2018-08-02 20:58:11
    글로벌24
캐나다의 한 맥도날드 매장이 임신부에게 세제가 담긴 커피를 건넨 사실이 드러났다고 BBC가 보도했습니다.

임신 8개월의 한 30대 여성이 맥도날드에서 주문한 커피 맛이 이상하다고 느껴 매장에 항의했는데요,

매장 내 커피 머신을 확인한 결과, 우유가 들어 있는 통과 연결돼야 할 호스 노즐이 세정제 통과 연결돼 있었다고 BBC는 전했습니다.

맥도날드 측은 커피 머신을 청소하는 과정에서 제대로 확인하지 못했다며, 재발 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