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7월 외화예금 넉달만에 증가…“원/달러환율 상승 주춤한 영향”
입력 2018.08.16 (13:46) 수정 2018.08.16 (13:57) 경제
지난달 원/달러 환율 상승 속도가 둔화하며 거주자 외화예금이 증가세로 전환했습니다.

오늘(16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18년 7월 중 거주자 외화예금 동향'을 보면 지난달 말 외국환은행의 거주자 외화예금은 685억 1천만 달러로 한 달 전보다 8억 9천만 달러 늘었습니다.

거주자 외화예금이 증가한 것은 3월 이후 처음입니다.

외국환은행의 거주자외화예금은 내국인과 국내 기업, 국내에 6개월 이상 거주한 외국인, 국내에 진출해 있는 외국 기업 등이 보유한 국내 외화예금을 뜻합니다.

통상 달러화 예금의 규모가 가장 크기 때문에 원/달러 환율 움직임과 밀접합니다.

원/달러 환율이 오르면 달러를 비쌀 때 팔자는 심리 때문에 달러화 예금이 줄면서 전체 거주자 외화예금도 감소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지난달 말 기준 원/달러 환율은 달러당 1,118.7원으로 한 달 전보다 4.2원 올랐습니다. 환율로만 보면 거주자 외화예금 감소 요인이 있던 셈입니다.

그러나 전월(36.80원 상승)과 비교해 상승세가 주춤해졌고 2분기 내내 외화예금이 계속해서 감소했다는 점이 맞물리며 외화예금이 증가세로 돌아섰습니다.

한은 관계자는 "2분기에는 추세적으로 원/달러 환율이 상승했는데 7월에는 상승세가 주춤해진 면이 있었다"며 "환율이 횡보할 때 결제대금 등 자금을 확보해두자는 심리 때문에 외화예금이 늘었다"고 설명했습니다.

달러화 예금은 5천만 달러 늘어나며 567억 달러로 집계됐습니다.

유로화 예금은 일부 기업의 해외 기업 인수 자금 확보 때문에 6억 7천만 달러 증가한 42억 8천만 달러로 나타났습니다.

엔화 예금은 44억 7천만 달러로 4천만 달러, 위안화 예금은 11억 9천만 달러로 1억 달러 각각 증가했습니다.

은행별로는 국내은행의 거주자 외화예금(585억 6천만 달러)이 12억 3천만 달러 증가했으나 외국은행의 국내지점(99억 5천만 달러)에선 3억 4천만 달러 감소했습니다.

주체 별로 보면 기업예금(547억 1천만 달러)은 13억 6천만 달러 늘었고 개인예금(138억 달러)은 4억 7천만 달러 줄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7월 외화예금 넉달만에 증가…“원/달러환율 상승 주춤한 영향”
    • 입력 2018-08-16 13:46:53
    • 수정2018-08-16 13:57:43
    경제
지난달 원/달러 환율 상승 속도가 둔화하며 거주자 외화예금이 증가세로 전환했습니다.

오늘(16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18년 7월 중 거주자 외화예금 동향'을 보면 지난달 말 외국환은행의 거주자 외화예금은 685억 1천만 달러로 한 달 전보다 8억 9천만 달러 늘었습니다.

거주자 외화예금이 증가한 것은 3월 이후 처음입니다.

외국환은행의 거주자외화예금은 내국인과 국내 기업, 국내에 6개월 이상 거주한 외국인, 국내에 진출해 있는 외국 기업 등이 보유한 국내 외화예금을 뜻합니다.

통상 달러화 예금의 규모가 가장 크기 때문에 원/달러 환율 움직임과 밀접합니다.

원/달러 환율이 오르면 달러를 비쌀 때 팔자는 심리 때문에 달러화 예금이 줄면서 전체 거주자 외화예금도 감소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지난달 말 기준 원/달러 환율은 달러당 1,118.7원으로 한 달 전보다 4.2원 올랐습니다. 환율로만 보면 거주자 외화예금 감소 요인이 있던 셈입니다.

그러나 전월(36.80원 상승)과 비교해 상승세가 주춤해졌고 2분기 내내 외화예금이 계속해서 감소했다는 점이 맞물리며 외화예금이 증가세로 돌아섰습니다.

한은 관계자는 "2분기에는 추세적으로 원/달러 환율이 상승했는데 7월에는 상승세가 주춤해진 면이 있었다"며 "환율이 횡보할 때 결제대금 등 자금을 확보해두자는 심리 때문에 외화예금이 늘었다"고 설명했습니다.

달러화 예금은 5천만 달러 늘어나며 567억 달러로 집계됐습니다.

유로화 예금은 일부 기업의 해외 기업 인수 자금 확보 때문에 6억 7천만 달러 증가한 42억 8천만 달러로 나타났습니다.

엔화 예금은 44억 7천만 달러로 4천만 달러, 위안화 예금은 11억 9천만 달러로 1억 달러 각각 증가했습니다.

은행별로는 국내은행의 거주자 외화예금(585억 6천만 달러)이 12억 3천만 달러 증가했으나 외국은행의 국내지점(99억 5천만 달러)에선 3억 4천만 달러 감소했습니다.

주체 별로 보면 기업예금(547억 1천만 달러)은 13억 6천만 달러 늘었고 개인예금(138억 달러)은 4억 7천만 달러 줄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