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울고 웃는 北 선수단 ‘2018 AG 입촌식’
입력 2018.08.16 (14:47) 수정 2018.08.16 (15:02) 포토뉴스

16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케마요란의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AG) 선수촌에서 열린 북한 선수단 입촌식에서 북한 선수들이 인공기 게양과 국가 연주 때 눈물을 흘리고 있다.[사진출처 : 연합뉴스]

눈물 흘리는 북한 선수들
북한 선수단이 16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케마요란의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AG) 선수촌에서 열린 입촌식에서 행사장으로 입장하고 있다.
‘이제부터 시작이다!’
AG 선수촌에 게양된 북한 인공기
‘기념촬영은 밝은 표정으로~’
 
  • 울고 웃는 北 선수단 ‘2018 AG 입촌식’
    • 입력 2018-08-16 14:47:58
    • 수정2018-08-16 15:02:16
    포토뉴스

16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케마요란의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AG) 선수촌에서 열린 북한 선수단 입촌식에서 북한 선수들이 인공기 게양과 국가 연주 때 눈물을 흘리고 있다.[사진출처 : 연합뉴스]

16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케마요란의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AG) 선수촌에서 열린 북한 선수단 입촌식에서 북한 선수들이 인공기 게양과 국가 연주 때 눈물을 흘리고 있다.[사진출처 : 연합뉴스]

16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케마요란의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AG) 선수촌에서 열린 북한 선수단 입촌식에서 북한 선수들이 인공기 게양과 국가 연주 때 눈물을 흘리고 있다.[사진출처 : 연합뉴스]

16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케마요란의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AG) 선수촌에서 열린 북한 선수단 입촌식에서 북한 선수들이 인공기 게양과 국가 연주 때 눈물을 흘리고 있다.[사진출처 : 연합뉴스]

16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케마요란의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AG) 선수촌에서 열린 북한 선수단 입촌식에서 북한 선수들이 인공기 게양과 국가 연주 때 눈물을 흘리고 있다.[사진출처 : 연합뉴스]

16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케마요란의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AG) 선수촌에서 열린 북한 선수단 입촌식에서 북한 선수들이 인공기 게양과 국가 연주 때 눈물을 흘리고 있다.[사진출처 : 연합뉴스]

16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케마요란의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AG) 선수촌에서 열린 북한 선수단 입촌식에서 북한 선수들이 인공기 게양과 국가 연주 때 눈물을 흘리고 있다.[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