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토부, 지역수요 맞춤지원 사업 18건 선정
입력 2018.08.16 (14:52) 수정 2018.08.16 (14:59) 경제
국토교통부는 올해 '지역수요 맞춤지원 사업' 공모 결과 18개 사업을 최종 선정했습니다.

지역수요 맞춤지원 사업은 성장촉진지역을 대상으로 주민 생활과 밀접한 소규모 시설에 콘텐츠를 결합해 새로운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사업으로, 2015년부터 시행됐습니다.

성장촉진지역은 인구변화율과 소득수준 등 낙후도 종합평가 결과가 낮은 낙후지역으로 70개 시·군이 지정돼 있습니다.

강원도 양양군 '서핑비치로드 조성사업'은 지역 내 서핑협회와 주민연합회 등이 참여해 관광객을 위한 서핑 테마 거리와 죽도정 둘레길 등을 조성하고 서핑 축제, 서핑 교육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사업입니다 .

전남 구례군 '알콩달콩 장터 만들기'는 5일장 상인회, 귀농귀촌인 협의체 등이 참가해 귀농귀촌인 벼룩시장(플리마켓)과 전통 구례 5일장을 연계함으로써 더욱 많은 볼거리를 만들고 지역경제를 활성화하는 내용입니다.

경북 의성군은 '안전하고 정감 넘치는 시골마을 운람골' 사업을 통해 고령자가 여가·취미 생활을 즐길 수 있는 야외 쉼터를 조성하고 마을 진입로도 정비합니다.

경남 산청군과 합천군은 지역 고유자원인 황매산을 토대로 연계·협력해 '천상화원 황매산 감성여행' 사업을 추진합니다.

선정된 사업에는 최대 약 30억 원의 국비가 지원됩니다.

국토부 관계자는 "올해 선정된 지역수요 맞춤지원 사업은 다양한 지역 주체의 적극적인 참여를 통해 창의적이고 매력적인 사업이 많이 발굴됐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라며 "앞으로 전문가 컨설팅 등을 통해 더 좋은 사업이 발굴될 수 있도록 지자체 역량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국토부, 지역수요 맞춤지원 사업 18건 선정
    • 입력 2018-08-16 14:52:46
    • 수정2018-08-16 14:59:12
    경제
국토교통부는 올해 '지역수요 맞춤지원 사업' 공모 결과 18개 사업을 최종 선정했습니다.

지역수요 맞춤지원 사업은 성장촉진지역을 대상으로 주민 생활과 밀접한 소규모 시설에 콘텐츠를 결합해 새로운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사업으로, 2015년부터 시행됐습니다.

성장촉진지역은 인구변화율과 소득수준 등 낙후도 종합평가 결과가 낮은 낙후지역으로 70개 시·군이 지정돼 있습니다.

강원도 양양군 '서핑비치로드 조성사업'은 지역 내 서핑협회와 주민연합회 등이 참여해 관광객을 위한 서핑 테마 거리와 죽도정 둘레길 등을 조성하고 서핑 축제, 서핑 교육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사업입니다 .

전남 구례군 '알콩달콩 장터 만들기'는 5일장 상인회, 귀농귀촌인 협의체 등이 참가해 귀농귀촌인 벼룩시장(플리마켓)과 전통 구례 5일장을 연계함으로써 더욱 많은 볼거리를 만들고 지역경제를 활성화하는 내용입니다.

경북 의성군은 '안전하고 정감 넘치는 시골마을 운람골' 사업을 통해 고령자가 여가·취미 생활을 즐길 수 있는 야외 쉼터를 조성하고 마을 진입로도 정비합니다.

경남 산청군과 합천군은 지역 고유자원인 황매산을 토대로 연계·협력해 '천상화원 황매산 감성여행' 사업을 추진합니다.

선정된 사업에는 최대 약 30억 원의 국비가 지원됩니다.

국토부 관계자는 "올해 선정된 지역수요 맞춤지원 사업은 다양한 지역 주체의 적극적인 참여를 통해 창의적이고 매력적인 사업이 많이 발굴됐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라며 "앞으로 전문가 컨설팅 등을 통해 더 좋은 사업이 발굴될 수 있도록 지자체 역량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