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지수, WNBA 최종전서 4점·5리바운드…AG 단일팀 합류할 듯
입력 2018.08.20 (11:03) 수정 2018.08.20 (11:04) 연합뉴스
박지수(20·196㎝)가 미국여자프로농구(WNBA) 2018시즌 정규리그 최종전에서 4점, 5리바운드, 3어시스트로 활약했다.

박지수는 20일(한국시간)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의 만달레이 베이 이벤트 센터에서 열린 2018 WNBA 정규리그 최종전 애틀랜타 드림과 홈 경기에서 17분 04초를 뛰며 4점, 5리바운드, 3어시스트를 기록했다.

팀은 78-93으로 져 이번 시즌을 14승 20패, 12개 구단 가운데 9위로 마감했다.

박지수는 정규리그 32경기에 출전해 평균 2.8점에 3.3리바운드를 기록했다. 리바운드는 총 107개를 기록해 100개를 넘어섰다.

한편 박지수는 이날 경기를 마친 뒤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 출전 중인 남북 단일팀에 합류할 예정이다.

남북 단일팀은 21일로 조별리그를 마친 뒤 26일부터 준준결승을 치른다.

이르면 8강, 늦어도 30일 열리는 준결승에는 뛸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박지수의 국내 소속팀 청주 국민은행 관계자는 "대표팀 합류는 원래 계획하고 있는 부분이지만 아직 정확한 일정은 확정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현재 단일팀에는 키 186㎝인 김소담(KDB생명)이 최장신이지만 출전 시간이 많지 않아 북측 로숙영(182㎝)이 골밑을 지키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박지수, WNBA 최종전서 4점·5리바운드…AG 단일팀 합류할 듯
    • 입력 2018-08-20 11:03:39
    • 수정2018-08-20 11:04:06
    연합뉴스
박지수(20·196㎝)가 미국여자프로농구(WNBA) 2018시즌 정규리그 최종전에서 4점, 5리바운드, 3어시스트로 활약했다.

박지수는 20일(한국시간)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의 만달레이 베이 이벤트 센터에서 열린 2018 WNBA 정규리그 최종전 애틀랜타 드림과 홈 경기에서 17분 04초를 뛰며 4점, 5리바운드, 3어시스트를 기록했다.

팀은 78-93으로 져 이번 시즌을 14승 20패, 12개 구단 가운데 9위로 마감했다.

박지수는 정규리그 32경기에 출전해 평균 2.8점에 3.3리바운드를 기록했다. 리바운드는 총 107개를 기록해 100개를 넘어섰다.

한편 박지수는 이날 경기를 마친 뒤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 출전 중인 남북 단일팀에 합류할 예정이다.

남북 단일팀은 21일로 조별리그를 마친 뒤 26일부터 준준결승을 치른다.

이르면 8강, 늦어도 30일 열리는 준결승에는 뛸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박지수의 국내 소속팀 청주 국민은행 관계자는 "대표팀 합류는 원래 계획하고 있는 부분이지만 아직 정확한 일정은 확정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현재 단일팀에는 키 186㎝인 김소담(KDB생명)이 최장신이지만 출전 시간이 많지 않아 북측 로숙영(182㎝)이 골밑을 지키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