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내륙 33도 웃도는 폭염…태풍 영향 해안가 ‘강풍’
입력 2018.08.20 (12:00) 수정 2018.08.20 (12:03) IT·과학
오늘 남부지방은 대체로 맑겠고, 중부지방은 구름이 많겠습니다.

내륙 지역에는 폭염 특보가 확대되며 한낮 기온이 33도를 웃도는 무더위가 이어지겠습니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과 대구 34도, 광주와 청주·전주 35도 등으로 어제와 비슷하거나 조금 높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제주도 남쪽 먼바다와 서해 중부 먼바다에서 2에서 3미터로 높게 일겠습니다.

제19호 태풍 '솔릭'의 영향으로 오늘 오후부터 제주도와 서해안, 남해안은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 것으로 예상돼 시설물 관리에 유의가 필요합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내륙 33도 웃도는 폭염…태풍 영향 해안가 ‘강풍’
    • 입력 2018-08-20 12:00:36
    • 수정2018-08-20 12:03:04
    IT·과학
오늘 남부지방은 대체로 맑겠고, 중부지방은 구름이 많겠습니다.

내륙 지역에는 폭염 특보가 확대되며 한낮 기온이 33도를 웃도는 무더위가 이어지겠습니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과 대구 34도, 광주와 청주·전주 35도 등으로 어제와 비슷하거나 조금 높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제주도 남쪽 먼바다와 서해 중부 먼바다에서 2에서 3미터로 높게 일겠습니다.

제19호 태풍 '솔릭'의 영향으로 오늘 오후부터 제주도와 서해안, 남해안은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 것으로 예상돼 시설물 관리에 유의가 필요합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