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애플, 中언론 비판에 앱 2만5천개 퇴출
입력 2018.08.20 (16:00) 수정 2018.08.20 (16:01) 국제
애플이 중국 관영언론의 비판을 받자 중국 앱스토어에서 앱 2만5천개를 삭제했습니다.

미국 월스트리트저널에 따르면 애플은 20일 성명을 통해 "도박 앱은 불법이고, 중국 내 앱스토어에 허용되지 않는다"며 앱을 무더기로 퇴출한 사실을 확인했습니다.

애플은 "불법 도박 앱을 우리 앱스토어에서 배포했기 때문에 이미 많은 앱과 개발자들을 몰아냈다"며 "그런 앱을 찾아 앱스토어에 잔류하지 못하게 하려고 계속 감시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중국 CCTV는 앱 2만5천개가 삭제됐다고 보도했으나, 애플은 정확한 규모는 밝히지 않았습니다.

중국 공업신식화부 집계에 따르면 중국 앱스토어는 앱 180만여개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전체의 1.4%가 한꺼번에 사라진 셈입니다.

최근 중국 관영언론들은 애플이 앱스토어에 불법 앱을 보유하고 i메신저 서비스를 제대로 검열하지 않는다고 비판해왔습니다.

[사진출처 : AP=연합뉴스]
  • 애플, 中언론 비판에 앱 2만5천개 퇴출
    • 입력 2018-08-20 16:00:45
    • 수정2018-08-20 16:01:20
    국제
애플이 중국 관영언론의 비판을 받자 중국 앱스토어에서 앱 2만5천개를 삭제했습니다.

미국 월스트리트저널에 따르면 애플은 20일 성명을 통해 "도박 앱은 불법이고, 중국 내 앱스토어에 허용되지 않는다"며 앱을 무더기로 퇴출한 사실을 확인했습니다.

애플은 "불법 도박 앱을 우리 앱스토어에서 배포했기 때문에 이미 많은 앱과 개발자들을 몰아냈다"며 "그런 앱을 찾아 앱스토어에 잔류하지 못하게 하려고 계속 감시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중국 CCTV는 앱 2만5천개가 삭제됐다고 보도했으나, 애플은 정확한 규모는 밝히지 않았습니다.

중국 공업신식화부 집계에 따르면 중국 앱스토어는 앱 180만여개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전체의 1.4%가 한꺼번에 사라진 셈입니다.

최근 중국 관영언론들은 애플이 앱스토어에 불법 앱을 보유하고 i메신저 서비스를 제대로 검열하지 않는다고 비판해왔습니다.

[사진출처 : AP=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