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폭우에 ‘물바다’ 된 도심
입력 2018.08.27 (12:14) 수정 2018.08.27 (13:34) 포토뉴스

27일 오전 광주 남구 방림동 일대가 한꺼번에 쏟아진 국지성호우에 물에 잠겨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수로처럼 변한 골목
폭우로 물 불어난 무주 남대천
전북 무주지역에 호우주의보가 발령된 가운데 26일부터 현재까지 평균 200mm의 많은 비가 내려 무주읍내 남대천 물이 크게 불어났다
  • 폭우에 ‘물바다’ 된 도심
    • 입력 2018-08-27 12:14:02
    • 수정2018-08-27 13:34:08
    포토뉴스

27일 오전 광주 남구 방림동 일대가 한꺼번에 쏟아진 국지성호우에 물에 잠겨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27일 오전 광주 남구 방림동 일대가 한꺼번에 쏟아진 국지성호우에 물에 잠겨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27일 오전 광주 남구 방림동 일대가 한꺼번에 쏟아진 국지성호우에 물에 잠겨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27일 오전 광주 남구 방림동 일대가 한꺼번에 쏟아진 국지성호우에 물에 잠겨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27일 오전 광주 남구 방림동 일대가 한꺼번에 쏟아진 국지성호우에 물에 잠겨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