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현, 28일 밤 12시 US오픈 테니스 첫 경기
입력 2018.08.27 (14:57) 연합뉴스
올해 마지막 메이저대회인 남자프로테니스(ATP) US오픈 테니스대회(총상금 5천300만 달러·약 590억원) 조직위원회가 본선 1회전 일정을 확정해 27일(한국시간) 발표했다.

한국 선수 최초로 메이저대회에 시드를 받고 출전하는 정현(23위·한국체대)은 대회 이틀째인 우리 시간 28일 밤 12시에 리카르다스 베란키스(104위·리투아니아)와 10번 코트 첫 번째 경기로 남자단식 1회전을 펼친다.

정현의 US오픈 출전은 이번이 3번째이며, 2015년과 2017년에는 1회전 통과에 그친 채 대회를 마감했다.

지난해 US오픈 이후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열린 넥스트 제너레이션 정상에 오르며 처음으로 ATP 투어 대회 우승컵을 차지한 정현은 올해 1월 호주오픈에서 4강에 진출하며 새 역사를 썼다.

정현에 앞서 이형택(은퇴)은 2000년과 2007년 US오픈 남자단식 16강까지 올라 한국 남자 선수 최고 기록을 보유했다.

정현의 1회전 상대인 베란키스는 1990년생으로 2016년 50위까지 올랐던 게 자신의 최고 성적이다.

투어 대회 우승 경험은 없으며, US오픈은 이번이 5번째 출전이다.

한편, 정현은 27일 기준 ATP 랭킹에서 23위를 유지했다.

니시코리 게이(일본)는 지난주 21위에서 19위로 두 계단 올라 아시아 톱랭커 자리를 지켰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정현, 28일 밤 12시 US오픈 테니스 첫 경기
    • 입력 2018-08-27 14:57:30
    연합뉴스
올해 마지막 메이저대회인 남자프로테니스(ATP) US오픈 테니스대회(총상금 5천300만 달러·약 590억원) 조직위원회가 본선 1회전 일정을 확정해 27일(한국시간) 발표했다.

한국 선수 최초로 메이저대회에 시드를 받고 출전하는 정현(23위·한국체대)은 대회 이틀째인 우리 시간 28일 밤 12시에 리카르다스 베란키스(104위·리투아니아)와 10번 코트 첫 번째 경기로 남자단식 1회전을 펼친다.

정현의 US오픈 출전은 이번이 3번째이며, 2015년과 2017년에는 1회전 통과에 그친 채 대회를 마감했다.

지난해 US오픈 이후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열린 넥스트 제너레이션 정상에 오르며 처음으로 ATP 투어 대회 우승컵을 차지한 정현은 올해 1월 호주오픈에서 4강에 진출하며 새 역사를 썼다.

정현에 앞서 이형택(은퇴)은 2000년과 2007년 US오픈 남자단식 16강까지 올라 한국 남자 선수 최고 기록을 보유했다.

정현의 1회전 상대인 베란키스는 1990년생으로 2016년 50위까지 올랐던 게 자신의 최고 성적이다.

투어 대회 우승 경험은 없으며, US오픈은 이번이 5번째 출전이다.

한편, 정현은 27일 기준 ATP 랭킹에서 23위를 유지했다.

니시코리 게이(일본)는 지난주 21위에서 19위로 두 계단 올라 아시아 톱랭커 자리를 지켰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