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교도 “‘北추방’ 일본인 중국 도착…日정부, 건강상태 확인 중”
입력 2018.08.27 (14:58) 수정 2018.08.27 (15:03) 국제
북한이 구속했다가 석방했다고 발표한 일본인 관광객이 오늘 중국에 도착했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통신은 일본 외교 소식통을 인용한 베이징발 기사에서 "이 일본인 관광객이 귀국을 위해 경유지인 중국에 도착했다"며 "일본 정부가 중국 내에서 구속 당시 상황 조사와 건강상태 확인 등을 하고 있다"고 전했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오늘 정례 브리핑에서 "정부는 전력을 다해 대응하고 있다"면서도 '사안의 성격'을 이유로 더 이상의 추가 언급은 피했다.

앞서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어젯밤 "일본 관광객으로 우리나라(북한)를 방문한 스기모토 도모유키가 공화국의 법을 위반하는 범죄를 저지른 것으로 하여 해당 기관에 단속되어 조사를 받았다"며 "일본 관광객을 인도주의 원칙에 따라 관대히 용서하고 공화국 경외로 추방하기로 했다"고 보도했다.

그러나 구체적인 범죄 내용이나 추방 시기 등은 밝히지 않았다.

일본 정부 관계자에 따르면 구속됐다가 석방된 일본인 관광객은 스기모토 도모유키 씨로 추정된다. 30대 남성인 그는 이달 초순 북한을 방문했다가 남포에서 구속된 것으로 일본 정부는 파악하고 있다.
  • 교도 “‘北추방’ 일본인 중국 도착…日정부, 건강상태 확인 중”
    • 입력 2018-08-27 14:58:19
    • 수정2018-08-27 15:03:31
    국제
북한이 구속했다가 석방했다고 발표한 일본인 관광객이 오늘 중국에 도착했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통신은 일본 외교 소식통을 인용한 베이징발 기사에서 "이 일본인 관광객이 귀국을 위해 경유지인 중국에 도착했다"며 "일본 정부가 중국 내에서 구속 당시 상황 조사와 건강상태 확인 등을 하고 있다"고 전했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오늘 정례 브리핑에서 "정부는 전력을 다해 대응하고 있다"면서도 '사안의 성격'을 이유로 더 이상의 추가 언급은 피했다.

앞서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어젯밤 "일본 관광객으로 우리나라(북한)를 방문한 스기모토 도모유키가 공화국의 법을 위반하는 범죄를 저지른 것으로 하여 해당 기관에 단속되어 조사를 받았다"며 "일본 관광객을 인도주의 원칙에 따라 관대히 용서하고 공화국 경외로 추방하기로 했다"고 보도했다.

그러나 구체적인 범죄 내용이나 추방 시기 등은 밝히지 않았다.

일본 정부 관계자에 따르면 구속됐다가 석방된 일본인 관광객은 스기모토 도모유키 씨로 추정된다. 30대 남성인 그는 이달 초순 북한을 방문했다가 남포에서 구속된 것으로 일본 정부는 파악하고 있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