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5살 아이 아파트 6층 추락…나무에 걸려 목숨 건져
입력 2018.08.27 (21:01) 수정 2018.08.28 (10:13) 사회
5살 아이가 아파트 6층에서 떨어졌지만 나무에 부딪혀 목숨을 건졌습니다.

오늘 저녁 6시30분쯤 울산시 북구 천곡동의 한 아파트 6층 베란다에서 5살 A군이 1층 화단으로 추락했지만 화단 나무에 걸려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었습니다.

당시 화단에 쓰러져 있던 A군을 주민이 발견해 119에 신고했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A군의 어머니가 잠시 외출을 한 사이 A군이 침대 받침대를 타고 올라가 창문으로 추락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 5살 아이 아파트 6층 추락…나무에 걸려 목숨 건져
    • 입력 2018-08-27 21:01:28
    • 수정2018-08-28 10:13:51
    사회
5살 아이가 아파트 6층에서 떨어졌지만 나무에 부딪혀 목숨을 건졌습니다.

오늘 저녁 6시30분쯤 울산시 북구 천곡동의 한 아파트 6층 베란다에서 5살 A군이 1층 화단으로 추락했지만 화단 나무에 걸려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었습니다.

당시 화단에 쓰러져 있던 A군을 주민이 발견해 119에 신고했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A군의 어머니가 잠시 외출을 한 사이 A군이 침대 받침대를 타고 올라가 창문으로 추락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